[iTN] KPX생명, 화이자에 항생체중간체 독점공급 부각에 강세

인더뉴스 데이터뉴스팀ㅣ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가 다음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긴급 사용 승인 신청에 나선다는 소식에 KPX생명과학, 제일약품 등 관련주들이 동반 급등세다.

19일 오후 12시 50분 기준 KPX생명과학은 전 거래일보다 12.78% 오른 7500원을 기록했다. 제일약품은 21.79% 상승한 4만6590원을 형성 중이다.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화이자는 안전성 검증이 끝나는 다음달 셋째주에 현재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관계 당국의 긴급사용 승인 신청을 하겠다고 밝혔다. 화이자는 현재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에 대한 대규모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올해와 내년에 총 4억5000만회 분량의 백신을 미국과 유럽연합(EU)을 비롯한 각국 정부에 공급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사용 승인이 떨어지면 우선 올해 1단계로 1억회 분량의 백신을 생산한다.

KPX생명과학은 국내 최초의 항생체중간체인 ‘EDP-CI’ 개발에 성공해 미국 화이자에 오랜 기간 독점 공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항생체중간체는 폐렴 치료 등에 쓰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제일약품은 화이자의 국내 오랜 파트너사로, 지난 2005년부터 회사를 이끌고 있는 성석제 대표이사가 한국 화이자 부사장 출신이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