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암악액질 신약 유럽 임상 투약 완료

2개월 앞당겨 투약 완료..2021년 기술이전 목표
사진ㅣ게티이미지뱅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GC녹십자웰빙이 암악액질 신약 ‘GCWB204’에 대한 유럽 임상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GC녹십자웰빙(대표 유영효)은 유럽에서 진행 중인 암악액질 신약 GCWB204 임상 2상 피험자 투약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0일 밝혔습니다.

GC녹십자웰빙은 현재 독일, 우크라이나, 조지아 등의 종합병원에서 소화기암과 비소세포폐암환자 총 110명을 대상으로 안전성과 유효성을 검증하는 임상 2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회사측은 코로나19 확산 상황에도 불구하고 계획보다 약 2개월 앞당겨 피험자 투약을 완료했다고 설명했습니다.

GCWB204는 근육분해 억제와 근육생성, 염증성 사이토카인 억제 등 복합적인 기전을 가지고 있습니다.

암악액질은 암 또는 항암제 사용으로 인해 체중 감소와 근육 손실로 대사 불균형이 이르는 질환인데요. 암악액질로 인해 암 환자 절반 이상이 영향을 받고 있으며, 약 20%의 환자가 매년 사망에 이르고 있습니다.

전 세계 암악액질 시장은 2025년 약 25억달러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아직까지 전 세계적으로 허가받은 치료제는 없습니다.

GC녹십자웰빙 관계자는 “이번 환자 투약이 완료됨에 따라 데이터 분석 후 내년 상반기에는 최종 결과 보고서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2021년 기술을 이전을 목표로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들과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