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별세] 빈소 찾은 구광모 “첨단산업 발전시킨 위대한 기업인”

구자열·구자용·구자균 등 범LG가 조문이어져
27일 오전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입구에 취재진이 조문객들을 취재하는 모습입니다. 사진 | 인더뉴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지난 25일 타계한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을 조문했습니다. 빈소가 마련된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는 정·재계에서 추모의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구광모 회장은 27일 오전 10시 30분경 이건희 회장 빈소가 있는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방문했습니다. 동행객 없이 혼자 모습을 드러낸 구광모 회장은 약 10분간 조문 후 자리를 떠났습니다.

심경을 묻는 말에 구광모 회장은 “(고인은)우리나라 첨단 산업을 발전시킨 위대한 기업인이라고 생각한다”며 “재계 어르신분들이 오래 계셔서 많은 가르침을 주시면 좋을 텐데 참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구광모 LG그룹 회장. 사진 | 연합뉴스

이어 “유족들에게는 인사드리고 위로의 말씀을 드렸다”며 “재계의 큰 어르신이라 조문 왔다”고 했습니다.

앞서 구자열 LS그룹 회장과 동생인 구자용 LS네트웍스 회장, 구자균 LS일렉트릭 회장도 이날 오전 장례식장을 찾았습니다. 구자열 회장은 “(이건희 회장이)좋은 곳에 가셨으리라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