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국내 최대 로봇 전시회서 5G 무인지게차∙물류로봇 선보인다

이달 31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최되는 ‘2020 로보월드’ 참가
5G 기반 무인지게차∙물류로봇 등 다양한 산업용 솔루션 선봬
5G 무인지게차와 물류로봇을 시연중인 LG유플러스 전시 부스의 모습. 사진 | LG유플러스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LG유플러스가 국내 최대 로봇 전시회에 참가해 5G 무인지게차∙물류로봇 선보입니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이달 28일부터 31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되는 ‘2020 로보월드’ 전시회에 참가합니다. 이번 전시회에 참가하는 국내 통신사는 LG유플러스가 유일합니다.

2020 로보월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로봇 전시회로, 전세계 150개사가 참여해 약 400개의 부스를 전시할 예정입니다. 지난 2019 로보월드는 바이어 약 3만명을 비롯해 6만여 참관객이 참석했고, 행사기간 수출상담액만 6200만달러에 달할 정도로 국내외 업계의 큰 관심을 받았습니다.

LG유플러스는 글로벌 지게차 전문 업체 클라크, 물류 자동화 업체 케이엔, AI기반 물류 솔루션 업체 무샤이니 등 주요 파트너사와 5G 통신 기반의 무인지게차·물류 로봇 등 다양한 산업용 솔루션을 처음으로 선보입니다. 전시 부스는 약 165㎡에 달하며, 이번 전시회 최대 규모입니다.

특히 LG유플러스는 킨텍스 전시장 내부에 실제 5G 통신이 가능하도록 네트워크 구성을 완료했습니다. 이에 부스를 방문한 참관객들은 5G 네트워크의 장점을 활용한 초저지연 서비스를 직접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5G 무인지게차’는 제조공장∙물류센터∙공항 등 산업 업종 전반에서 사용되는 주요 설비인 지게차를 관리자 없이도 무인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돕는 솔루션입니다. 10mm(밀리미터)의 정밀한 위치 측위는 물론 단 한 명의 작업자가 최대 50대까지 동시 제어할 수 있는 점이 특징입니다.

‘5G 물류로봇’은 최근 스마트물류의 확산으로 각광받고 있는 핵심 솔루션으로 공장이나 물류센터 내 보관을 위한 운반 업무를 로봇이 대체합니다. 물류 처리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 빠른 입출고를 통한 물류비용 절감을 가능하게 합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LG유플러스만의 차별화된 5G 전용망 기반 물류 설비 솔루션을 알리고자 국내 최대 규모의 로봇 박람회인 2020 로보월드에 참가하게 됐다”며 “산업 현장에서 유용한 기업용 5G 서비스를 고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