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2’ 열고 中企 돕는다

온·오프라인서 여성·남성·아웃도어 최대 80% 할인
지난 6월 26일부터 6월 28일까지 3일간 진행했던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1. 사진ㅣ롯데쇼핑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롯데백화점이 30일부터 7일간 온·오프라인 동시에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2’를 진행해 재고 소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패션 기업 돕기에 나섭니다.  

30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코리아 패션 마켓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를 활성화하고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산업통상자원부와 유통 및 패션업계가 협업해 진행하는 대규모 패션 상품 할인 행사입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6월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1을 열었는데요. 당시 95개 패션 브랜드를 선정해 판로를 지원하고 판매수수료를 인하하는 상생 활동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이번 시즌2행사는 지난 행사보다 참여 점포를 3곳 늘렸는데요. 본점, 잠실점, 평촌점, 부산본점 등 총 7개 점포에서 이날부터 내달 3일까지, 롯데온에서 내달 5일까지 행사를 진행합니다.

행사 규모와 함께 참여 브랜드도 지난번보다 2배 가량 늘어났습니다. 여성, 남성, 아웃도어, 골프 등 약 200여개 패션 브랜드가 인기 패션 의류를 최대 80%할인 판매합니다.

가장 큰 규모 행사가 진행되는 잠실점은 지하 1층과 8층 행사장에서 영패션과 여성패션, 잡화, 남성·아웃도어, 스포츠·캐주얼 브랜드 등의 할인 상품을 선보입니다. 주요 브랜드로는 톰보이, 주크, 시스막스, 캐리스노트, 고세, 닥스핸드백, 빈폴스포츠, 코오롱스포츠, 지오다노 등이 참여합니다.

김대수 롯데백화점 수도권 지역장은 “지난 코리아패션마켓의 성공적인 개최에 힘입어 이번 행사는 더 확대된 규모로 진행하게 됐다”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위축된 소비 심리를 자극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패션 업체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