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공인인증서’…네이버 인증서로 청약 신청, 당첨 조회 가능해진다

네이버–한국감정원, 디지털 인증 서비스 활성화 위한 MOU 체결
한국감정원 한숙렬 부원장(사진 왼쪽)과 네이버 유봉석 서비스운영총괄(사진 오른쪽). 사진 | 네이버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는 18일 한국감정원 (원장 김학규)과 디지털 인증 서비스 활성화와 국민 편의성 증대를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습니다.

네이버 유봉석 서비스운영총괄과 한국감정원 한숙렬 부원장이 한국감정원 서울 강남지사에서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전자서명법 개정에 맞춘 디지털 인증 서비스를 선도적으로 적용하고 국민의 편의성을 증진시키기 위해 상호 협력합니다.

특히, 한국감정원의 청약홈에 네이버 인증서가 적용되는데요. 지금까지는 청약홈에서 공인인증 로그인을 하려면 플러그인을 설치하는 과정을 거쳐야 했지만, 네이버 인증서가 적용되면 플러그인 설치 없이 로그인 가능합니다. 네이버 인증서를 통해 청약홈의 청약 자격 확인, 청약 신청, 청약 당첨 조회 등 다양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는 내년부터 각종 공시자료를 포함한 한국감정원의 종이문서들을 디지털로 전환해 네이버 전자문서 서비스로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입니다.

한숙렬 한국감정원 부원장은 “현재 월간 청약홈 방문자 수는 약 500만 명으로 공인인증 관련 사용자 문의가 많은 편이다”며 “네이버 인증서가 적용되면 복잡한 공인인증 절차로 인한 청약홈 사용자 불편사항이 대폭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습니다.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운영총괄은 “네이버 인증서를 통해 복잡한 공인인증 절차를 개선하여 국민들의 일상 속 편리함을 제공하고, 다양한 서비스를 네이버 안에서 유기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