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대기 시간 없는 ‘디지털 ARS’ 도입

본인인증 절차 간소화..상담사 통한 업무처리도 가능
사진ㅣ삼성화재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삼성화재(사장 최영무)가 대기 시간 없이 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디지털 ARS’ 서비스를 도입했습니다.

20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이 서비스는 고객이 스마트폰으로 콜센터에 전화하면 음성 안내와 함께 디지털 ARS 화면으로 연결돼 원하는 업무를 바로 처리할 수 있는 점이 특징입니다. 기존에는 콜센터 업무시간에만 상담을 받을 수 있었고, 사람이 몰릴 때는 대기 순서를 기다려야만 했습니다.

디지털 ARS 이용을 원치 않는 고객이라면 서비스 이용 중 음성 ARS 버튼을 눌러 상담사를 통한 업무처리도 가능합니다.

본인 인증절차도 줄였습니다. 6자리로 구성된 PIN번호 또는 카카오페이 인증만 거치면 됩니다. 모바일 웹을 기반으로 해 별도의 앱 설치도 필요하지 않습니다.

삼성화재 홈페이지 관계자는 “신속한 비대면 업무처리를 원하는 고객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디지털 ARS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소통 채널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