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말까지 국내 5G 스마트폰 판매량 약 1000만대 전망”

카운터포인트리서치 국내 5G 현황 보고서
올해 3분기 국내 판매량 49%가 5G 제품
아이폰12 프로 맥스. 사진 | 애플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올해 말까지 국내에서 판매된 5세대(5G) 이동통신 스마트폰이 누적 1000만대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20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가 최근 발간한 국내 5G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3분기 국내에서 판매된 스마트폰 49%가 5G 제품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년 동기 47%에 견줘 조금 증가하기는 했지만 큰 차이가 없는 수준입니다. 5G 상용화 초반 가팔랐던 판매량이 완만해진 모습을 입니다.

국내 5G 스마트폰 판매 추이. 자료 | 카운터포인트리서치 국내 5G 현황 보고서

올해 4분기에는 주요 제조사가 5G 스마트폰 출시를 확대하면서 판매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삼성전자는 플래그십 제품에 더해 ‘A시리즈’ 등 중저가 제품까지 5G 스마트폰 포트폴리오를 지속해서 확대하고 있습니다.

애플은 첫 5G 스마트폰 ‘아이폰 12시리즈’를 이달 출시했습니다. 신제품 출시 효과로 5G 스마트폰 판매량이 탄력을 받아 올해 말까지 누적 약 1000만대 판매량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국내 5G 스마트폰 출하량 전망. 자료 | 카운터포인트리서치 국내 5G 현황 보고서

임수정 카운터포인트리서치 연구원은 “올해는 한국이 아이폰 12시리즈 1.5차 출시국으로 정해지며 국내 사용자들이 빠르게 아이폰 신제품을 만날 수 있게 됐다. 5G 아이폰을 기다려 온 교체수요자들이 구매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삼성전자 보급형 5G 제품 출시 또한 긍정적으로 작용해 내년까지 5G 스마트폰 시장이 큰 폭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5G 서비스에 대한 사용자들의 불만은 여전한 상황”이라며 “이동통신 3사가 인빌딩(실내) 망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기 때문에 지하철을 비롯한 실내에서 5G 사용경험이 서서히 개선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덧붙였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