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스마트·인터넷뱅킹에 ‘고객중심’ 더했다

비대면 서비스 전면 개편..고객맞춤 서비스 중점
“이체 거래시간 단축..카드서비스 제공해 편의↑”
사진ㅣNH농협은행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NH농협은행과 농협상호금융은 NH스마트뱅킹과 인터넷뱅킹을 전면 개편했습니다. 이번 개편은 고객맞춤과 편리미엄(편리+프리미엄)을 중점으로 이뤄졌습니다.

23일 NH농협은행에 따르면 스마트뱅킹의 개편된 계좌조회 화면에서는 농협뿐만 아니라 다른은행의 계좌도 목록과 잔액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체거래는 한 단계에 한 가지 정보만 입력하도록 단순화해 거래 소요시간을 단축했습니다.

앱 로그인시 고객맞춤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예적금 만기·내가 받은 우대혜택 등 개인화된 금융정보를 초기화면에서 제공하고 농협카드 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스마트뱅킹에서 카드 승인내역, 이용대금명세 조회 그리고 카드 신청까지 가능해졌습니다.

디지털금융에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과 고령층을 위한 지원도 강화됩니다. 영어·중국어·일본어 등 9개국어로 뱅킹서비스를 제공중인 ‘글로벌모드’는 첫 화면에 고객이 지정한 3개 통화의 매입·매도환율을 보여줍니다. 더불어 해외송금과 환전 등 주사용 기능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는 버튼을 배치했습니다.

또 고령층을 위해 고객이 ‘큰글모드’ 이용을 설정하면 스마트뱅킹 초기화면부터 조회·이체 등 주요 기능들을 큰글씨와 단순화된 항목으로 구성한 전용화면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인터넷뱅킹도 조회·이체·지로납부·외환송금·환전 등을 큰글씨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이외에도 불필요한 인증절차가 제거됐습니다. 스마트뱅킹과 별개로 모바일웹으로 제공하는 ‘모바일웹뱅킹’은 로그인할 때 필수였던 별도 앱을 통한 인증절차를 제거해 휴대폰 본인인증만으로 상품가입과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했습니다.

정종욱 농협은행 디지털채널부장은 “그 어느 때보다 디지털금융이 중요한 지금, 고객님의 생활속 금융이 편리한 경험으로 느껴질 수 있도록 편리미엄(편리+프리미엄)을 끊임없이 제공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