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H, 국내 최초 중고층 모듈러 공공주택 민간 참여 기업 모집

국가R&D 사업..용인영덕에 행복주택 106세대 건립
경기주택도시공사(GH공사)의 전경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국내 첫 13층 모듈러 건물 신축 사업의 참여 기업을 모집합니다.

GH는 25일 용인영덕 경기행복주택 민간참여사업의 공모를 공고했습니다.

해당 사업은 용인영덕 민간임대촉진지구에 중고층 모듈러 공법을 실증하는 사업을 포함한 행복주택 106세대를 건립하는 사업입니다.

이번 공모는 용인영덕 공공주택을 시공할 민간사업자를 모집하는 겁니다. 주택건설사업자를 대상으로 입찰을 받으며, 모듈러 사업 면허가 필수 요건은 아닙니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민간사업자는 국내 최초로 13층 이상 중고층 모듈러주택으로 건립하게 됩니다. 현재 국내 모듈러 주택은 기술력과 경제성의 한계로 6층 이하의 저층에만 도입하고 있는데요.

참여기업은 중고층 모듈러 공법을 실증하면서 밀집도가 높은 도심지나 중고층 주택에도 적용가능한 모듈러 공법 건축 경험을 확보하게 됩니다.

이번 사업은 국토교통부 국가R&D 사업입니다. 정부는 지난해 공모를 시작했고 올해 1월 GH가 제시한 용인영덕 공공주택 신축 사업지가 선정돼 국토부와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습니다.

이외에도 GH는 경기도 최초 모듈러 공공임대주택인 성남하대원 경기행복주택 입주를 지난해 6월 마쳤습니다.

이헌욱 GH 사장은 “GH가 향후 공급할 경기도 공공임대주택은 개별사업 특성에 맞춘 다양한 건설공법을 적용할 것이며, 저층모듈러 공법에 이은 중고층 모듈러주택, 장수명주택과 같은 친환경 건설공법을 계속 개발하여 도입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