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두기 격상으로 주문 폭주…바로고 배달 11.5% 증가

24일 하루 46만6000건 바빠진 배달 시장
“평소보다 30분 여유 있는 주문 부탁드린다”

사진 | 바로고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면서 인한 배달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습니다.

근거리 물류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배달 접수 건수가 전주(11일부터 17일) 대비 10.2% 증가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 첫날인 24일 하루 배달 접수 건수는 46만6000건으로 전날(41만8000건)보다 11.5% 많았습니다.

회사 측은 코로나19가 다시 기승을 부리면서 생긴 현상으로 보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일별 확진자가 300명 대로 들어선 17일부터 22일까지 배달 접수량이 가파른 상승세를 보였습니다. 지난주 주말(21일부터 22일) 배달 접수 건수는 123만7000건을 기록했습니다.

근거리 물류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배달 접수 건수가 전주(11일부터 17일) 대비 10.2% 증가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사진 | 바로고

배달 업계는 라이더(배달원) 모시기로 바빠졌습니다. 바로고 관계자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배달 접수량이 빠르게 증가하는 상황”이라며 “배달 수요와 라이더 공급을 맞추기 위해 현장과 긴밀한 소통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폭증하는 배달 수요로 현장 곳곳에서 어려움이 발생하고 있다”며 “상황을 고려해 평소보다 30분 여유 있는 주문과 배달 주문 앱 이용 시 ‘비대면’ 배달을 위한 선결제를 부탁드린다”고 전했습니다.

1 Comment
Newest
Oldest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바로고 “지난 2월 대비 9월 배달 라이더 수 53% 증가” - 인더뉴스(iN THE NEWS)
2 months ago

[…] 거리두기 격상으로 주문 폭주…바로고 배달 11.5% 증가 […]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