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코로나에 힘겨운 취약계층에 우리김치 전달

종로·은평·서대문구 180세대에 지원
수해·태풍 입은 농업인들로부터 구입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왼쪽)와 박명숙 대한적십자사 중앙봉사관장이 동절기 ‘사랑의 김장 나눔’을 기념해 사진을 찍고 있습니다. 사진ㅣNH농협생명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NH농협생명(대표 홍재은)은 지난 26일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를 통해 우리 농산물로 만든 1800Kg의 김장김치를 후원했습니다.

NH농협생명에 따르면 이번 김장나눔은 추운 날씨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 온기를 나누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후원한 1800Kg의 김장김치는 10Kg씩 개별 포장돼 종로·은평·서대문구 취약계층 180세대에 전달됐습니다.

또 지난 여름 수해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농민을 지원하기 위해 2016년부터 결연을 맺고 교류중인 여주 도전4리 마을을 통해 김장김치를 구입했습니다.

홍재은 대표는 “올해는 코로나로 많은 분들이 더 추운 겨울을 맞게 될 것 같아 안타깝다”며 “지역사회의 어려운 분들과 농업인들 모두 우리 김치로 건강하게 겨울을 났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