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사상 처음으로 장중 2700선 돌파

외인 순매수 지속에 상승 출발..삼성전자·SK하이닉스 장중 신고가
이미지ㅣ인더뉴스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4일 코스피가 사상 처음으로 2700선을 넘어섰습니다.

코스피는 전 거래일(2696.22)보다 9.12포인트(0.34%) 오른 2705.34에 출발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코스피가 2700선 위로 오른 것은 사상 처음입니다. 앞서 코스피는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지난 1일부터 3일 연속 신고점을 경신해왔습니다.

외국인은 유가증권시장에서 864억원을 순매수하며 주가 상승을 뒷받침했습니다. 개인은 351억원을 순매수했고, 기관은 1198억원을 순매도했습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전날 외국인은 최근 매수세를 집중했던 반도체 업종 일부를 매도하고 자동차 업종 중심으로 순매수한 점이 특징”이라며 “우호적인 외국인 수급을 고려해 국내 증시는 상승이 기대되는 가운데 외국인 수급에 따라 변화하는 종목 장세를 예상한다”고 말했습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선 POSCO, 셀트리온, 신한지주가 강세였습니다. SK하이닉스와 삼성전자도 반도체 업황 개선 기대에 상승세를 이어가며 신고가를 경신했습니다. 업종별로는 철강·금속, 전기·전자, 증권, 비금속광물 등 경기순환주가 강세였습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84포인트(+0.42%) 오른 911.45입니다. 지수는 전장보다 2.38포인트(+0.26%) 오른 909.99로 출발해 상승 폭을 키웠습니다.

코스닥시장에선 개인이 504억원을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31억원, 409억원을 순매도했습니다.

시총 상위 종목 중에선 셀트리온헬스케어와 제넥신 등이 강세였고, 휴젤, CJ ENM 등은 약세였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