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 소리나는 삼성전자 마이크로 LED TV 나왔다…출고가 1.7억원

800만개 이상 소자 정밀 제어·화면 밝기·색상 실제와 같이 표현
무기물 소재 사용으로 화질 저하 없는 탁월한 내구성 보장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논현동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신제품 마이크로 LED TV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 | 삼성전자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가 ‘마이크로 LED TV’ 110형 신제품을 10일 공개합니다.

삼성전자는 이날 양방향 화상 회의 솔루션인 웨비나(Webinar) 시스템을 활용해 온라인으로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지난 2018년 삼성전자는 처음으로 마이크로 LED를 적용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을 출시해 글로벌 B2B 시장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이번 신제품 출시와 함께 마이크로 LED 시장을 본격적으로 만들어 간다는 계획입니다.

◇ 마이크로 LED TV 110형 모델 공개..업계 유일 자발광 디스플레이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손꼽히는 마이크로 LED는 마이크로미터(㎛) 단위의 초소형 LED를 이용해 백라이트나 컬러필터 같은 구조를 없애고 LED 자체가 스스로 빛과 색을 내는 자발광 TV입니다.

마이크로 LED의 RGB(Red, Green, Blue) 소자는 기존의 TV 디스플레이들과는 다르게 각 소자가 빛과 색 모두 스스로 내는 유일한 제품인데요. 이 때문에 실제 사물을 눈으로 보는 것과 같은 자연 그대로의 색상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특히, 800만개가 넘는 각각의 RGB소자가 따로 제어되기 때문에 화면의 밝기와 색상을 아주 정밀하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마이크로 LED TV는 무기물 소재를 사용했다는 것이 큰 장점입니다. 무기물 소재는 유기물 소재와 달리 수명이 10만 시간에 이르기 때문에 화질 열화나 번인(Burn-in) 걱정 없이 오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번 신제품에는 삼성전자의 반도체 사업으로 축적된 최고의 실장 기술도 접목됐는데요. TV에 보다 더 적합하도록 기존 제품 대비 더 촘촘하고 정밀한 소자 배열을 통해 110형 상용화에 성공했으며, 110형보다 더 작은 크기의 제품을 만들 수 있는 기술도 이미 확보했습니다.

110형 신제품의 경우, 약 3.3제곱미터 정도의 크기에 마이크로 LED 소자가 800만개 이상 사용돼 4K급 해상도를 갖췄습니다.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논현동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신제품 마이크로 LED TV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 | 삼성전자

마이크로 AI 프로세서는 QLED 8K에 적용된 퀀텀 프로세서(Quantum Processor) 기술을 기반으로 자발광 특성과 독자적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결합해 만든 전용 프로세서로, 각 장면에 최적화된 영상의 디테일과 밝기를적용해 생동감과 입체감, 그리고 최적화된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을 구현해 줍니다.

소비자들이 화질을 느끼는 요소는 밝기, 색상, 영상 디테일에 있는데 마이크로 LED는 고휘도의 밝기를 제공하고 빛의 3원색을 스스로 내는 특성을 통해 사물의 모든 색상을 실제에 가깝게 정확히 표현해내는 100%의 색재현성을 제공합니다.

여기에 기존 TV 디스플레이들과는 차별화된 명암 제어 기술로 명암비를 높여 화질 디테일을 대폭 향상시켰습니다.

◇ 출고가 1억 7000만원..12월 예약 판매 후 내년 1분기 출시

디자인면에서도 콘텐츠와 스크린, 스크린과 벽의 경계를 없앤 ‘모노리스(Monolith) 디자인’을 적용하고 로고도 옆면으로 배치해 마이크로 LED만의 정체성을 살릴 수 있는 제품 디자인을 구현했습니다.

사운드는 5.1채널의 자체 사운드를 통해 별도 외장 스피커 없이 생생하고 웅장한 몰입감을 제공하는 ‘아레나 사운드(Arena Sound)’를 적용했습니다.

이번 신제품에는 110형 화면을 50형 화면 4개로 분리해서 볼 수 있는 ‘쿼드뷰 (4Vue)’ 기능도 도입했습니다. 쿼드뷰 기능을 쓸 경우, HDMI 단자에 연결 가능한 모든 기기들을 따로 설정해 시청할 수 있어 뉴스, 스포츠, 인터넷 등을 보면서 동시에 게임 콘솔을 연결해 같은 화면에서 즐길 수도 있습니다.

마이크로 LED TV 110형의 출고가는 1억 7000만원으로, 12월 중 예약 판매를 진행하고 내년 1분기에 본격 출시 예정입니다.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사장은 “현존하는 최고의 디스플레이 기술이 집약된 마이크로 LED TV를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마이크로 LED TV는 기존 TV와는 차원이 다른 혁신적 기술을 품은 새로운 디스플레이의 시작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