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T코리아, ‘4억불 수출의 탑’·’대통령 표창’ 동시 수상

2006년 300만불 수출의 탑 시작..통산 10회째 수출탑 수상
(왼쪽)강승호 상무 (오른쪽)한국무역협회 경남지역본부 최주철 본부장. 사진ㅣBAT코리아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BAT코리아가 제57회 무역의 날을 맞아 ‘4억불 수출의 탑’과 ‘대통령 표창’을 동시에 수상하며 지속적인 수출실적 증가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습니다.

15일 BAT코리아에 따르면 2018년 ‘3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던 회사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3% 증가한 4억 900여만 달러를 수출해 ‘4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습니다.

수출의 탑은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으로 무역의 날을 기념해 한 해 동안 해외 수출 확대에 기여한 업체와 유공자를 시상하는데요. 지난 14일 BAT코리아 사천공장에서 무역협회 경남지역본부 주관으로 시상식이 개최됐습니다.

올해에는 사천공장 공장장 강승호 상무가 대통령 표창을 수상해 의미를 더했는데요. 강승호 상무는 2002년 공장 설립과 함께 입사한 후, 공장 생산성 증가와 고용 증대, 수출 및 신제품 생산 유치에 노력한 지대한 공을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게 됐습니다.

사천공장 물류담당 김명찬 과장은 실무자로서 공장 수출실적 증진과 지역경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경남도지사상을 받았습니다.

BAT코리아 사천공장은 2005년부터 국내에서 생산된 제품을 일본, 러시아, 싱가포르, 홍콩 등에 수출하기 시작해, 현재 생산량의 약 80%를 전 세계 15개국 이상에 수출하는 BAT그룹의 아시아 지역 생산 및 수출 거점시설입니다. 지난해 6월 누적 생산 3000억 개비를 돌파하며 매년 생산증가를 이뤄냈으며, 2006년 300만불 수출의 탑을 시작으로 총 10회에 걸쳐 수출의 탑을 수상하게 됐습니다.

강승호 상무는 “4억불 수출의 탑과 대통령 표창의 성과는 1천명의 BAT 코리아 임직원 모두가 함께 노력해 온 결과”라며 “사천공장이 아시아태평양 지역 수출 허브이자 BAT 그룹 핵심 생산 사업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사천공장은 BAT그룹이 제시한 ESG 전략에 발맞춰 태양광 발전설비를 도입하고 오폐수를 생산용수로 활용하는 등 친환경 분야에 투자하고 있다”며 “늘어나는 제품 생산이 환경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경감함시킴으로써 ‘더 나은 내일’을 앞당겨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1 Comment
Newest
Oldest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BAT Korea Received 'Export Tower Award' for $400 mil. in Korea - 인더뉴스(iN THE NEWS)
1 month ago

[…] BAT코리아, ‘4억불 수출의 탑’·’대통령 표창’ 동시 수상 […]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