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롯데멤버스와 빅데이터 기반 금융상품 개발”

디지털 혁신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플랫폼 구축 등 금융·유통 시너지 극대화
권광석(오른쪽) 우리은행장이 지난 15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롯데멤버스와 ‘디지털 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맺고 전형식 롯데멤버스 대표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우리은행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지난 15일 롯데그룹의 계열사인 롯데멤버스와 ‘디지털 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 날 협약식에는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전형식 롯데멤버스 대표이사 등 양사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금융과 유통 데이터를 결합한 융복합 금융상품 개발부터 디지털 플랫폼 구축 등 디지털 금융혁신을 위한 협력을 가속화 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 우리은행과 협약을 맺은 롯데멤버스는 약 4000만명의 엘포인트(L.POINT) 가입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엘페이(L.pay) 간편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빅데이터 컨설팅 마케팅 기업입니다.

양사는 금융과 유통 데이터를 토대로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빅데이터 기반 금융상품을 개발하고 고객의 니즈에 최적화된 맞춤형 추천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디지털 플랫폼 구축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신사업 제휴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더불어 영업 채널과 공동마케팅 영역에서도 융합 시너지를 극대화하기로 했습니다. 우리은행과 롯데멤버스의 해외 네트워크와 영업 채널을 활용해 현지 고객을 위한 특화상품 개발 등 공동마케팅을 전개할 예정입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양사의 데이터 인프라를 융합한 새로운 금융 플랫폼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최적화된 금융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금융과 유통의 결합을 통한 생활 밀착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