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집콕 가전’ 매출 2.7배 ↑

홈엔터테인먼트 가전·재택근무 PC 제품류 각각 173%-162% 상승
이미지ㅣ티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집에서 머무는 사람들이 늘자 ‘집콕 가전’도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티몬(대표 이진원)이 최근 2주간 홈오피스 및 홈엔터테인먼트를 위한 집콕 관련 가전 매출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대비 평균 2.7배가량 올랐다고 17일 밝혔습니다.

먼저 재택근무를 위한 PC제품류는 162% 늘었습니다. 데스크탑은 143%, 노트북 매출도 71% 가량 올랐습니다. 화상회의를 위한 웹캠류는 약 120%, CPU와 메모리, 그래픽카드 등 PC부품류도 273% 늘어나며 홈오피스족의 관련 장비 구매가 급증했습니다.

홈엔터테인먼트 가전은 173%증가했습니다. 음향기기, 오디오 매출은 532% 늘었고, 빔프로젝터도 123% 상승했습니다. 가볍게 영상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태블릿 제품 매출은 300% 이상 급증했습니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며 집이라는 생활 공간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며 “고객 여러분들이 생활에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생필품 반값 할인 등 맞춤형 행사들을 진행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