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CES 2021서 ‘구부러지고 소리 나는 패널’ 공개

‘48인치 벤더블 CSO 패널’ 최초 공개
TV 볼 땐 평면, 게임 할 땐 커브드 사용
패널이 직접 진동해 소리 내는 기술 적용
LG디스플레이 오는 11일(미국 현지시간)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CES 2021에서 게이밍에 최적화된 ‘48인치 벤더블 CSO(Cinematic Sound OLED) 패널’을 최초 공개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사진 | LG디스플레이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디스플레이가 이달 열리는 소비자가전전시회(CES 2021)에서 종이처럼 얇아 구부렸다 펼 수 있으며 화면에서 자체적으로 소리는 내는 신개념 디스플레이를 공개합니다.

LG디스플레이(대표 정호영)는 오는 11일(미국 현지시간)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CES 2021에서 게이밍에 최적화된 ‘48인치 벤더블 CSO(Cinematic Sound OLED) 패널’을 최초 공개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화면을 최대 1000R까지 자유롭게 구부렸다 펼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TV를 볼 땐 평면으로 쓰다가 게임을 할 땐 커브드 화면으로 사용할 수 있다고 LG디스플레이는 설명했습니다. 구부렸을 때 화면 중앙에서 가장자리까지 균일한 시청거리를 제공해 시각적 몰입도를 극대화된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별도 스피커 없이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 자체가 진동하며 화면에서 직접 소리를 내는 ‘CSO’ 기술을 적용했습니다. 화면 속 등장인물들이 직접 말하는 것처럼 느껴져 현장감을 제공하며 커브드 일 때는 사용자 중심으로 소리가 집중되어 효과가 더욱 극대화 됩니다.

48인치 벤더블 CSO는 전보다 한 단계 진화된 초박형 필름 CSO 기술을 적용했습니다. OLED 패널을 진동 시켜 소리를 만드는 부품인 익사이터(Exciter) 두께를 기존 9mm에서 0.6mm로 줄여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습니다. TV나 모니터를 더 얇게 만들 수 있게됩니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은 “48인치 벤더블 CSO는 게이머들에게 기존 디스플레이가 따라올 수 없는 차원이 다른 게이밍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