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권봉석 LG전자 사장 “미래사업 체계적으로 준비하고 실행역량 높여야”

임직원 이메일로 신년사 전해
권봉석 LG전자 최고경영자(CEO) 사장.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권봉석 LG전자 대표이사 사장이 미래사업에 대한 체계적 준비와 실행역량을 높일 것을 당부했습니다.

4일 권봉석 사장은 새해를 맞아 시무식을 대신해 임직원에게 이메일로 신년사를 전했습니다. 그는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가져온 위기 속에서 임직원이 고객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해준 것에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권봉석 사장은 “임직원의 열정과 우수한 역량 덕분에 LG전자가 글로벌 시장에서 고객으로부터 신뢰받는 브랜드로 인정받았다”며 “하반기에는 분기 최고 수준인 실적을 달성하며 성장성과 수익성을 높일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올해 전략 과제와 관련해 “고객가치를 기반으로 성장을 통한 변화와 변화를 통한 성장을 만들어가는 노력은 계속돼야 한다”면서 “지난해 성과가 일회성이 아니라 본질적 경쟁력에 기반한 것임을 입증하는 성과를 일관성 있게 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권봉석 사장은 “전략 과제를 달성하기 위해 임직원이 일하는 방식과 생각을 전환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은 일상적 혁신을 뛰어넘어 아날로그 영역인 고객 감성과 가치를 이해하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또한 권봉석 사장은 기존에 없던 혁신을 창출하기 위해 점진적 성장을 뛰어넘어 파괴적인 변화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는 표준화, 공용화, 모듈화에 중점을 둔 제조업 관점에서 벗어나 세분화(Micro Segmentation) 전략을 토대로 고객 관점에서 상품과 서비스를 과감하게 개발하는 시도가 이뤄져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권봉석 사장은 “단순히 물을 담아 두면 저수지에 그치지만 그 물을 활용하면 발전소가 된다”며 “지금까지 축적해온 역량을 활용해 발전소와 같은 LG전자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습니다.

1 Comment
Newest
Oldest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LG전자, 지난해 영업익 3조 돌파…역대 최대 - 인더뉴스(iN THE NEWS)
16 days ago

[…] […]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