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신제품 출시…“항균 효과 입증”

‘트루 토탈케어 필터’ 첫 적용
항바이러스 효과 인정받아
LG전자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플러스’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플러스’를 출시했습니다. 바이러스와 세균을 99.9%까지 제거한다는 점을 특징으로 내세웠습니다.

5일 LG전자(대표 권봉석)에 따르면 신제품에는 항바이러스·항균 효과가 있는 트루 토탈케어 필터가 처음으로 적용됐습니다.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과 공동으로 시험한 결과 해당 필터는 쥐코로나바이러스(MuCoV)를 99.9% 제거합니다.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이 실험한 결과 해당 필터가 황색포도상구균, 폐렴간균, 대장균을 99.9% 없애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신제품은 0.01㎛(마이크로미터) 크기 극초미세먼지를 제거합니다. 한국천식알레르기협회(KAF)와 영국알레르기협회(BAF)로부터 인증도 받았습니다. 또 암모니아, 포름알데히드, 톨루엔, 아세트산, 아세트알데히드 등 생활냄새와 유해가스를 없애줍니다.

제품 상단 ‘클린부스터’는 LG 기술력이 집약돼 관련 특허만 34개입니다. 클린부스터를 사용하면 최대 24% 빠르게 실내 공기를 정화한다고 LG전자는 설명했습니다. 또 360° 디자인은 여러 방향에서 공기를 흡입하고 청정할 수 있어 공기를 정화하지 못하는 사각지대를 줄이는 효과가 있습니다.

LG전자는 항균 필터가 적용된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 플러스’도 함께 선보입니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를 겨냥한 제품으로 탈취 성능과 털·먼지 제거 성능이 강화됐습니다.

신제품은 청정면적에 따라 30형과 19형으로 구분됩니다. 출하가는 99만9000원에서 156만9000원입니다.

이재성 LG전자 H&A사업본부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건강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항바이러스·항균 필터를 갖춘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플러스를 앞세워 프리미엄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