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헬스케어, 안효조 대표이사 선임

디지털 헬스케어· B2C 사업 강화 등 성과 이끈 리더십 인정받아
안효조 GC녹십자헬스케어 대표이사. 사진ㅣGC녹십자헬스케어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GC녹십자헬스케어(대표 안효조)가 신임 대표이사에 안효조(만 50세) 부사장을 선임했습니다.

5일 GC녹십자헬스케어에 따르면 안효조 신임 대표는 지난해 회사에 합류해 디지털 헬스케어와 B2C 신규 사업 강화 등 주요 프로젝트를 이끌어왔습니다.

GC녹십자헬스케어 관계자는 “안 대표 선임과 더불어 올해는 ‘생활 헬스케어 플랫폼 구축’이라는 회사의 중장기 비전의 첫 단추를 꿰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안 대표는 연세대학교에서 경제학 학사와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이후 헤럴드경제 기자를 거쳐 KT에 입사해 신사업 개발 등을 주도했으며, 케이뱅크 준비법인을 설립한 뒤 대표와 사업총괄본부장을 역임한 바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People 人더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