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비은행 강화 본격 돌입…목표가↑-교보

그래프ㅣ교보증권

인더뉴스 김서정 기자ㅣ교보증권은 12일 KB금융(대표 윤종규)에 대해 올해 비은행권 자회사를 통한 추가적인 성장으로 수익 확대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졌다며 목표주가를 5만 8000원으로 상향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김지영 교보증권 연구원은 “과거 비이자수익 증가를 위한 노력들(M&A 포함)이 실적으로 가시화되고 있다”며 특히 “시장금리 상승으로 인한 견조한 수익실현과 투자심리 개선도 주가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KB금융의 작년 연결 4분기 당기순이익은 6907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9.2% 증가, 전분기에 비해서는 40.8% 감소를 추산했다.

김 연구원은 “NIM하락에도 불구하고 견조한 대출증가에 따른 이자수익 증가가 예상되며, 4분기 주식시장 호조에 따른 KB증권의 실적 호조와, 손해율 개선에 따른 보험사 실적도 양호한 수준을 시현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