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3월 초 신작 출시 예정 기대…목표가↑-신한

그래프ㅣ신한금융투자

인더뉴스 김서정 기자ㅣ신한금융투자는 15일 컴투스(대표 송병준)에 대해 신작 출시 전 기대감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기존 15만 5000원에서 20만 5000원으로 32.3% 상향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이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작년 11월 말 진행된 서머너즈워:백년전쟁 CBT에서 실시간 PvP(Player versus Player) 등 게임성에 대한 긍정적인 피드백이 이어졌다”며 “게이머들의 기대감이 이어지는 가운데 1월 말 대만 게임쇼에서 게임 세부 내용 공개와 사전예약이 시작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통상 소요되는 1~2개월 가량의 사전예약 기간을 고려해 3월 초 출시가 가능해 보인다”며 이에 따라 “하반기에는 서머너즈워 IP를 활용한 MMORPG인 서머너즈워:클로니클이 출시될 전망”이라고 내다보고 “3월 출시되는 백년전쟁 성과에 따라 해당 게임의 기대감은 더 높아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작년 4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322억원, 308억원으로 추산했다. 전체 영업비용은 1014억원으로 전망하고 “SWC(서머너즈워월드챔피언십)가 무관중 온라인 방식으로 치뤄지는 등 마케팅비는 효율적으로 집행됐지만 OOTP 등 연결 편입회사의 인건비가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현재 서머너즈워는 출시 6년이 지난 현재도 일매출 10억원 내외의 안정적인 매출을 유지하고 있다”며 “백년전쟁과 클로니클(8월 출시 가정)의 일매출은 출시 첫 분기 5억원, 다음 분기 3억원으로 반영했고 서머너즈워 원작 성과를 고려하면 출시 후 실적추정치 상향 여지도 존재한다”고 강조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