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CJ제일제당, 美 쉬완스 인수가 긍정적인 몇 가지 이유

쉬완스, 미국 내 냉동식품업체 2위..만두 포함 아시안 냉동식품 연성장률 ↑
비비고 만두 작년 매출 1750억으로 1위..미국 내 물류 인프라 4곳→22곳 확대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 CJ제일제당이 미국 2위 냉동식품업체 쉬완스를 인수했다. CJ제일제당의 지분율은 80%로 인수금액만 2조 1000억원(18.4억 달러) 규모다. 이번 인수는 CJ제일제당 내 사상 최대 규모의M&A다. 향후 냉동 만두에 이어 가정간편식 시장 확대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현재 CJ제일제당이 글로벌 시장 확대에 주력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시장을 중심으로 중국·베트남·독일·러시아 등에 진출했다. 각 나라의 현지공장에서 제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국내에서 수출하는 규모까지 더하면 총 40여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19일 CJ제일제당에 따르면 2017년 비비고 총 매출액은 5043억원으로 국내 매출 비중은 53%(2660억원)이며, 글로벌 매출 비중은 47%(2383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비비고 만두는 미국 만두시장에서 시장점유율 11.%로 연매출 1000억원(2016년 기준)을 돌파해 시장 1위를 차지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미국 캘리포니아 플러턴 공장과 뉴욕 브루클린 공장, 뉴저지 공장을 가동 중인데, 작년엔 매출액 1750억원을 달성했다.

 

쉬완스는 미국 냉동업체 네슬레에 이어 냉동피자 점유율 2위를 차지하고 있다. 품목별 비중은 피자 48%로 압도적으로 높고, 파이 18%, 애피타이저 11% 등으로 구성된다. 피자는 시장점유율 2위지만, 냉동파이와 애피타이저(냉동만두 포함) 시장점유율 1위다. 

 

지난해 쉬완스 실적을 살펴보면, 매출액은 2조 2000억원으로 전년보다 0.8% 상승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6.2% 줄어든 1729억원을 기록했다. 

 

업계에 따르면 최근 미국 내 냉동식품시장 성장률은 미미한 편이다. 웰빙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신선식품, 냉장식품, 밀키트 등에 밀려 소비가 위축된 상황인 것. 다만, 건강을 중시하는 소비트렌드가 퍼지면서 아시안 냉동식품은 전체 시장 성장률을 넘어서고 있다. 

 

KB증권에 따르면 미국의 아시안 냉동식품시장 규모는 B2C(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 기준으로 1조 6000억원이며, B2B(기업 간 거래)는 3조 1000억원으로 추정된다. 향후 아시안 냉동식품시장 성장률은 더욱 커질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다. 

 

실제 2018년부터 2025년의 연평균 성장률 전망치는 전체 냉동 시장 규모가 2조 5000억원인 반면, 아시안 냉동은 7조 8000억원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 때문에 업계 안팎에서는 CJ제일제당의 쉬완스 인수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특히 쉬완스가 미국 내 냉동만두 품목에서 높은 시장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어, CJ제일제당 비비고 만두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란 기대다. 

 

CJ제일제당은 오는 2020년 비비고 만두 매출 1조원이 목표다. 이 중 70%를 글로벌 시장에서 달성하겠다는 계획이다. 

 

 

우선, CJ제일제당이 기존 캘리포니아와 뉴욕·뉴저지·오하이오 등 5곳에 보유한 생산기지가 4배 이상인 22개로 대폭 확대된다. 

 

쉬완스는 마샬과 블루밍턴(MN)에 본사가 있으며, 마샬 4개 등 미국 전역에 17개(피자 7개, 디저트 4개, 에피타이저 4개, 음료 1개, 포장재 1개 공장)의 제조공장이 있다. 여기에 마샬(MN), 플로렌스(KY), 살리나(KS), 휴스톤(TX), 스탈웰(OK)등 5곳의 R&D센터를 운영 중이다. 

 

KB증권에 따르면 올해 CJ제일제당의 미국 가공식품 매출액은 3606억원이다. 이 중 냉동만두 매출액은 2000억원을 돌파할 전망이다. 박애란 KB증권 애널리스트는 “CJ제일제당의 아시안제품에 쉬완스 웨스턴 제품, 유통 경로도 동·서부에서 동·중부지역이 더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CJ제일제당은 올해 봄 미국에서 비비고 TV광고를 선보이는 등 글로벌 마케팅에 속도를 내고 있다. 비비고 광고는 세계적인 골프 대회인 PGA 투어 정규 대회 THE CJ CUP @ NINE BRIDGES’ 기간에 맞춰 미국 NBC GOLF CHANNEL에 방영됐다. 

 

작년에 이어 CJ제일제당의 비비고는 CJ컵 메인스폰서로 대회에 참여해 한정판 메뉴 '비비콘' 제공, 이벤트, 글로벌 광고 등 한식 알리기에 나섰다. 대회공식 VIP 만찬인 갈라디너에서는 고급 전통 한식을 비비고 레시피로 재해석한 메뉴도 선보였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이번 M&A는)각 사의 차별화된 R&D·생산·마케팅·영업 등 모든 역량을 집결해 최적의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며 “향후 식품사업 R&D 역량과 한국 식문화 우수성을 앞세워 2025년까지 ‘아시안 HMR 대표 기업’으로 도약하는 것이 목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