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주, 전국 7526가구 분양...‘행복주택’ 대거 풀린다

모델하우스 전국 3곳 오픈...당첨자 발표 13곳·당첨자 계약 4곳 진행

 

[인더뉴스 이수정 기자] 새해 1월 첫째주에 전국 21곳 7526가구가 청약 물량으로 나온다. 모델하우스는 3곳, 당첨자 발표는 13곳, 당첨자 계약은 4곳에서 진행된다. 특히,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분양하는 행복주택이 대량 공급된다.

 

29일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행복주택은 지난해 11월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주거복지 로드맵에 따라 만 19~39세 청년, 혼인 7년 이내 신혼부부에게 주변시세의 60~80% 대로 저렴하게 공급된다.

 

이번 모집에서는 만 6세 이하 자녀를 둔 한부모가족도 지원 가능해졌다. 또한 광주첨단지구(400호)는 청년 창업자에게, 화성 발안과 정읍첨단지구(600호)는 산업단지 근로자에게 일자리 연계형으로 공급된다.

 

민간 분양 물량은 오는 1월 2일과 3일, 양일간 분양된다. 우선 2일에는 ▲시티프라디움 더 강남 A·B블록(주상복합) ▲인천역 코아루 센트럴시티(오피스텔) 등 3곳에서 청약접수를 시작한다.

 

3일에는 ▲e편한세상 청계 센트럴포레 ▲남양주 다산신도시 자연&자이(공공분양) ▲위례포레자이 ▲대구 남산 자이 하늘채 등 4곳에서 분양 신청을 받는다.

 

4일에는 행복주택 분양 물량이 풀린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전국 14곳에 행복주택 총 3719가구를 분양한다. 수도권에서는 ▲양주고읍 A13블록▲의정부 고산 S2-1블록 ▲화성발안 A1블록) ▲화성향남2지구 A20블록 등 4곳에서 청약접수를 시작한다. 

 

 

지방에서는 ▲대전도안2 A21블록 ▲청주산남2-1 증축 ▲대구비산 ▲의령동동 5블록▲광주첨단 H1·H2·H3블록 ▲광주효천 A3블록 ▲여수 관문 A1블록 ▲정읍첨단 A1-3블록 등 10곳에서 접수를 받는다.

 

주목할만한 단지로는 시티건설이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에 짓는 주상복합단지 시티프라디움 더 강남이 있다. A블록 전용면적 59㎡ 72가구, B블록 70㎡ 34가구 규모로 분양한다.

 

지하철 9호선 언주역과 선정릉역을 걸어서 10분 내로 갈 수 있다. 또한 LG아트센터, 강남차병원, 이마트 등 생활인프라가 풍부하다. 학군으로는 학동초등학교가 도보 10분 내 통학 가능하다.

 

대림산업은 서울시 동대문구 용두동 용두5구역을 재개발하는 e편한세상 청계 세트럴포레를 선보인다. 전용면적 39~109㎡ 823가구 중 51~109㎡ 402가구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지하철 1·2호선 환승역인 신설동역이 도보 10분 내 있으며, 청계천 산책로가 가깝다. 동대문구청, 동대문도서관, 시립동부병원, 홈플러스 등 편의시설이 풍부하다. 

 

모델하우스는 모두 4일에 문을 연다.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 ▲죽전역 동화아이위시(주상복합) ▲경산 중산 코오롱하늘채 메트로폴리스 등 3곳이 수요자들을 맞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