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GS25 “초가을 날씨에 따뜻한 커피 찾는 손님 급증”

최저기온이 20℃ 이하로 내려간 최근 5일 뜨거운 원두커피 판매 크게 늘어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 갑자기 서늘해진 날씨에 따뜻한 커피를 찾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다. 최근 갑자기 기온이 낮아지면서 편의점 원두커피가 겨울철 판매동향을 보이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최저기온이 20℃ 이하로 내려간 최근 5일(8월 26일~30일) 동안의 원두커피 카페25 매출을 살펴본 결과 뜨거운 아메리카노(이하 아메리카노)의 판매수량이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훌쩍 뛰어 넘으며 초겨울 판매 동향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최근 5일간 카페25 아메리카노와 아이스아메리카노 판매수량 비중은 70 : 30으로, 지난 해 11월과 유사한 판매 동향을 나타냈다.


최고기온이 30℃를 넘어섰던 이달 초 같은 기간(8월 5일~9일) 아이스아메리카노 판매수량 비중이 85%로 아메리카노 비중(15%) 보다 5배 이상 높았던 것과는 상반된 결과를 나타내며 여름인 8월에 초겨울 판매율을 보이고 있는 것.

 

서늘해진 날씨에 스타킹 매출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GS25가 같은 기간(8월 26일~30일) 스타킹 카테고리 매출을 살펴본 결과 이달 초 동기간(5일~9일) 대비 60.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스타킹 중에서도 풋커버와 발목스타킹은 17.6% 증가에 그친 반면, 팬티스타킹은 79.7%로 크게 증가했다.

 

무더위가 이어지다가 최근 기온이 갑자기 낮아지면서 상대적으로 서늘하게 느낀 고객들이 아이스아메리카노 대신 따뜻한 아메리카노를 구매하고, 보온을 위해 스타킹을 찾은 것으로 풀이된다. GS25는 9월부터 따뜻한 원두커피 종이컵과 스타킹, 립케어 상품의 재고 확보를 점포에 안내하고 있다.


또한, 카페25와 함께 추워지는 날씨에 고객들이 즐겨 찾는 원컵(컵에 1인분 커피, 핫초코 등 분말이나 티백이 들어 있어 뜨거운 물을 부어 마실 수 있는 상품) 카페모리 7종에 대해 9월 1일부터 24일까지 1+1 이벤트도 진행한다.

 

차현민 GS25 원두커피MD는 “최근 갑자기 서늘해진 날씨에 따뜻한 아메리카노를 찾는 고객이 크게 증가하면서 초겨울 판매 동향을 보이고 있다”며 “서늘해지기 시작하는 계절에 맞춰 고객들이 찾는 상품을 원활하게 판매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새로운 상품 개발을 통해 고객 만족감을 높여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GS25는 현재 전국 6700여개 점포에서 카페25를 판매하고 있으며, 최근 한 달 동안 600만잔, 올해 8개월 누적으로 3800만잔을 판매하며 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배너

배너

한화생명 임원들이 준비한 특별한 결혼식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한화생명의 임직원들이 중국교포 설계사 커플들을 위해 웨딩플래너로 나섰다.한화생명은 김현철 전략기획실장을 비롯한 본사 임원 14명과 신입사원들이 63빌딩에서 진행된 2쌍의 중국교포 설계사 커플의 결혼식을 직접 도왔다고 30일 밝혔다. 결혼식의 주인공은 중국에서 이주해 와 한화생명에서 영업팀장으로 성공한 중국교포들이다. 한화생명 임원들은 이들이 고국에 정착하는 과정에서 제대로 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사연을 전해 듣고, 웨딩플래너를 자처하고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한화생명 임원들과 지난 7월에 입사한 신입사원들은 오전부터 플로리스트의 도움을 받아 버진로드를 장식할 꽃다발을 직접 다듬고 만들었다. 식장을 빛낼 소품은 물론 신랑, 신부와 하객들의 기념사진을 위한 포토존도 꾸몄다.이 날 봉사자로 참여한 박영근 사원은 “올해 7월 입사 후 첫 봉사활동으로 회사에서 성공한 중국교포 FP 두 분의 앞날을 축복하게 돼 보람 있었다”며 “특히 멀게만 느껴졌던 임원들과 함께 결혼식을 준비하며 소통의 시간을 보내 더욱 봉사의 의미가 컸다”고 말했다. 주례를 맡은 최성환 한화생명 보험연구소 소장은 “낯선 고국 땅에 돌아와 FP로 성공한 두 분에게 축하와 고

명기준 대표 “카카오뱅크 등 온라인 금융회사와 협업 기대”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이제 겨우 한숨 돌렸습니다. 앞으로 해야 할 것들이 더 많습니다.”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지 8개월 밖에 안 되는스타트업(Start-up) 기업이 무려 11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그것도 대중성이 높지 않은 보험업에서 이뤄낸 성과. 30대 중반의 나이에 안정적인 직장을 뛰쳐나와,‘디레몬(d-Lemon)’이라는 인슈어테크(InsurTech) 전문 기업을 창업한 명기준 공동대표의 이야기다. 지난주, 디레몬의 사무실이 위치한 여의도 IFC에서 명기준 대표를 만났다. 디레몬은 인슈어테크 스타트업으로, 보험비교사이트인 ‘레몬클립’과 보험설계사 고객관리 프로그램인 ‘레몬브릿지’를 운영 중이다. “작년 11월 말에 처음으로 베타 서비스를 론칭했었는데, 그때도 인더뉴스와 인터뷰를 했던 기억이 납니다. 이렇게 뜻 깊은 날에 또 한 번 인더뉴스와 인터뷰를 하게 돼 감회가 남다르네요.” 디레몬은 이번에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로부터 5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는 등 총 4개사로부터 11억원의 투자를 받게 됐다. 이 금액은 디레몬과 같은 인슈어테크(InsurTech) 스타트업에 대한 초기 투자로는 최대 규모. 깐깐하기로 소문난 국내 벤처캐피탈(VC)들의 투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