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증, ‘연금고객관리센터’ 신설

고객 요청 없어도..수익률, 만기 등 연금계좌 관리
DC·IRP 가입고객에 종합관리서비스 제공
사진ㅣNH투자증권

NH투자증권(대표 정영채)이 연금영업본부 내에 ‘연금고객관리센터’를 신설해 퇴직연금고객 수익률 관리를 강화 한다고 30일 밝혔다.

센터에서는 확정기여형(DC) 또는 개인형퇴직연금제도(IRP)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별도의 요청이 없더라도 관리가 필요한 고객에게 연락을 해서 수익률을 관리할 예정이다. 상품의 수익률이 저조한 고객이나 상품 만기가 다가오는 고객 등이 우선 관리 대상이다.

또한 가입유무와 상관없이 ‘연금고객관리센터’를 통해 고객의 문의와 요청 사항에도 적극 대처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센터에서는 연금을 비롯한 노후자산 설계를 위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며 도우미 역할도 수행한다. 고객 상담 내용을 바탕으로 투자성향별 상품과 포트폴리오 설계, 절세전략 추천 등 유익한 정보를 전달하며 영업점 PB직원과 연계해 맞춤형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수석 NH투자증권 연금영업본부장은 “퇴직연금은 노후준비의 시작임과 동시에 가장 중요한 자산이다”며 “금융회사와 고객이 함께 고민해 투자하는 연금관리 문화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