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갈현1구역 단독 입찰 이어 무난히 수주

4116세대 규모 강북 최대 재개발사업
롯데건설 단독입찰..조합원 88% 동의
갈현1구역의 조감도. 이미지ㅣ롯데건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강북 최대 재개발사업인 서울 은평구 갈현1구역을 롯데건설이 수주했습니다. 롯데건설이 단독 입찰한 단지로 수의계약에 성공한 겁니다.

갈현1구역 조합은 지난 23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었는데요. 이날 총 1769명의 조합원이 참석했고 롯데건설은 이중 약 88%(찬성 1555표)의 지지를 받아 시공사로 선정됐습니다.

4116세대 규모인 갈현1구역은 재개발을 통해 지하 6층~지상 22층, 32개 동의 아파트 단지로 거듭날 예정입니다. 공사비는 약 9255억원 규모입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끝까지 믿고 응원해주신 갈현1구역 조합원님들께 감사드리며, 전폭적인 지지를 받은 만큼 최고의 단지를 만들어 보답하겠다”고 전했습니다.

롯데건설은 이번 수주까지 더해 올해 국내 도시정비 사업 분야에서만 총 수주금액 1조 5887억원을 확보하고‘1조 원 클럽’에 진입했습니다. 갈현1구역 이전에 롯데건설은 울산 중구 B-05 구역 재개발(1602억원), 부산 범일2구역 재개발(5030억원) 사업을 수주한 바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