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e스포츠 프로게임단 ‘팀 다이나믹스’ 인수 협약

스포츠 마케팅으로 중국 매출 40배 뛰어
농심 사옥 전경. 사진ㅣ농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농심이 온라인게임 스포츠단 운영을 통해 e스포츠 분야에 진출합니다.

18일 농심에 따르면 회사는 국내 e스포츠팀인 ‘팀 다이나믹스’에 대한 인수 협약을 맺고 오는 2021년 출범예정인 한국프로게임리그에 도전합니다. 한국프로게임리그는 리그오브레전드 한국 프로게임리그협회(LCK)가 운영주체인데요. 심사를 통해 오는 9월말 총 10개의 팀을 선정할 계획입니다. 

농심 관계자는 “이번 e스포츠 분야 진출은 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과 같은 스포츠 마케팅의 일환”이라며 “e스포츠는 국경과 지역을 넘어서는 관심과 인기를 얻고 있어 농심의 글로벌 시장 공략과 게임을 즐기는 젊은 층과와의 소통도 강화에도 나설 계획이다”고 설명했습니다. 

농심은 9월말 팀 다이나믹스의 한국프로게임리그 가입이 확정되면 리그가입비와 운영비 등을 투자해 해당 팀을 최종 인수하게 됩니다. 농심은 1999년부터 한중일 바둑기사가 참여하는 국가대항전 형식 ‘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을 운영해 왔는데요. 대회 창설 20년 만에 중국 매출이 40배 증가하는 등 스포츠 마케팅에 큰 성과를 거둔 바 있습니다.

한편, 팀 다이나믹스는 2016년 창단된 리그오브레전드 프로게임단으로 지난해 운영사가 바뀌며 현재의 이름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