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나눔재단, 금융·ICT 꿈나무 육성…‘하나드림’ 론칭

세이브더칠드런과 사회공헌프로그램 협약
저소득 가정 아동에 맞춤형 진로 교육 지원
함영주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오른쪽)은 지난 8일 오준 세이브더칠드런 이사장과 서울 마포구 소재 세이브더칠드런 2층 대회의실에서 사회공헌 사업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하나금융나눔재단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하나금융나눔재단은 지난 8일 국제 구호 개발 비정부기구 세이브더칠드런과 저소득 가정 아동을 지원해 금융·ICT(정보통신기술) 분야 인재로 육성하기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하나드림’을 론칭했습니다.

9일 하나금융나눔재단에 따르면 하나드림은 금융과 ICT 분야 진로를 희망하는 저소득 가정 아동에게 맞춤형 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앞으로 1년간 모두 215명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저소득 조손가정 아동 70명에게 금융·ICT 교육과 자격증 취득을 지원할 예정이며, 농어촌 지역 저소득 가정 아동 145명에게는 코딩 교육·로봇 만들기·드론 체험 등 체험형 ICT 교육 기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오준 세이브더칠드런 이사장은 “금융과 ICT 분야 진로를 희망하더라도 경제적 부담 등의 이유로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나드림 프로젝트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함영주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도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하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금융·ICT 인재 육성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안정적인 환경에서 꿈을 이뤄 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Life 라이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