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허경환 ‘허닭’과 온라인 가정간편식 시장 공략

상호 전략적 업무혁약..허닭 온라인 채널서 교촌 HMR 브랜드관 오픈
왼쪽부터 황학수 교촌에프앤비 총괄사장,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 허경환 허닭 공동대표, 김주형 허닭 공동대표. 사진ㅣ교촌에프앤비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치킨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가 개그맨 허경환이 이끄는 닭가슴살 전문 브랜드 허닭과 손잡고 온라인 가정간편식(HMR) 비즈니스 확대 강화에 나섰습니다.

교촌은 지난 9일 허닭과 상호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허닭 온라인몰 안에 교촌 HMR 브랜드관을 열었다고 27일 밝혔습니다.

교촌과 허닭의 업무협약(MOU)에는 HMR 제품 개발과 생산, 온라인 유통 판매, 육계공급망 구축 등이 담겼는데요.

이번 협약 체결로 교촌은 허닭의 온라인 유통 판매 채널과 자체 빅데이터(Big data) 분석 기반의 수요예측 시스템을 통해 온라인 HMR 시장에서의 비즈니스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입니다. 또 허닭은 교촌의 R&D 역량과 육계공급망을 활용하게 됨으로써 상호 시너지를 통한 상생 협력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후 교촌과 허닭은 급성장하는 온라인 HMR 시장의 노하우를 공유하며 메뉴 개발과 생산에 대한 협력을 지속한다는 계획입니다.

소진세 교촌 회장은 “이번 MOU로 온라인 HMR 시장에서의 교촌의 빠른 성장을 기대한다”며 “양사가 상호 발전할 수 있도록 협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날 오픈한 허닭 온라인몰 내 교촌 브랜드관에는 기존 출시된 ‘교촌 닭갈비 볶음밥’ 2종 외에 최근 개발 완료된 새로운 HMR 제품들이 추가로 선보입니다. 새롭게 출시되는 제품은 ▲닭가슴살 핫바 2종 ▲닭가슴살 원형 스테이크 2종 ▲닭가슴살 큐브 스테이크 2종 ▲구운 주먹밥 2종 ▲브리또 2종 등 총 10개 제품입니다.

교촌 관계자는 “급성장중인 온라인 HMR 비즈니스를 강화하기 위해 이번 협업을 진행하게 됐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고객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제품 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