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국내 최대 환경플랫폼 기업 인수…친환경사업 본격 진출

EMC홀딩스 주식 100% 인수 결정..리사이클링 등 환경 사업 추진
SK건설 로고. 이미지ㅣSK건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SK건설이 국내 최대 환경플랫폼 기업을 인수하며 친환경사업에 본격 진출합니다. 

SK건설은 1일 EMC홀딩스의 주식을 사모펀드 운용사 어펄마캐피탈로부터 사들이는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2일 알렸습니다. 

SK건설은 EMC홀딩스의 주식 전량(지분율 100%)을 인수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인수금액은 매매대금 조정 후 확정되며 SK건설은 보유 자금과 인수금융 등을 활용해 약 1조원 규모의 인수자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EMC홀딩스는 전 환경산업을 다루는 종합 환경플랫폼 기업인데요, 전국에 수처리시설 970개, 폐기물 소각장 4곳, 매립장 1곳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하·폐수처리 부문서 국내 시장점유율 1위이며 소각·매립 부문에서도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SK건설은 EMC홀딩스를 기반으로 리유즈(Reuse)·리사이클링(Recycling) 등 기술을 적극 개발하고 도입할 방침입니다. SK건설이 기존에 해왔던 플랜트 및 인프라 사업과 접목한 신사업도 추진합니다. 디지털 기반의 친환경 제조공간인 스마트그린산단 조성, 폐열·폐촉매를 활용한 신에너지 발전, 터널·지하공간 기술력과 융합한 신개념 복합 환경처리시설 개발 등입니다.

안재현 SK건설 사장은 “국내 최대 환경 플랫폼기업인 EMC홀딩스 인수를 통해 본격적으로 친환경사업을 영위하며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게 됐다”며 “앞으로 국내 환경산업의 선진화와 글로벌 환경이슈 해결을 돕는 기술력 중심의 친환경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