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주요 판매 지역 공략”…위니아대우, 중남미에 코로나19 지원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로 해외서 위상 떨치는 위니아(WINIA), 코로나19 극복 염원 기부
칠레에 냉장고와 세탁기, 페루에 대용량 냉장고 전달..지난 6월 멕시코에 기부금 전달도
중남미 국가 페루의 코로나19 관련 현지 지원 현장. 사진 | 대유위니아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위니아대우가 최근 해외 브랜드 론칭을 기념해 대대적인 브랜드 리뉴얼에 나선 가운데, 새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행보에 적극 나서고 있습니다.

앞서 위니아대우는 그 동안 사용하던 ‘대우(DAEWOO)’ 브랜드를 제외하고 멕시코와 러시아 등 주요 지역에서 위니아 브랜드를 사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8일 대유위니아그룹의 위니아대우(대표 안병덕)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칠레와 페루 의료진, 소방관, 저소득층 등에 자사 가전제품을 기부했습니다.

위니아(WINIA)는 중남미와 유럽 등의 지역에서 활약하고 있는 대유위니아그룹의 해외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입니다. 최근 중남미와 유럽 등 전략 지역에서 대대적인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중남미 지역의 누적 사망자 수가 25만명을 넘어서고 있는데요. 위니아는 글로벌 주요 판매지역인 만큼 실질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습니다.

먼저 칠레의 코로나 19 치료지정 응급실 의료진에게 ‘위니아 냉장고’를 전달했습니다. 또한, 격리 강화로 인해 5개월 동안 소방서 내에 상주 중인 칠레 산티아고 소방관들의 위생을 위해 ‘위니아 전자동 세탁기’를 지원했습니다.

위니아 냉장고를 전달받은 해당 병동의 간호사들은 감사의 의미를 담아 SNS에 인증 포스팅을 게재하기도 했습니다.

또한,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페루의 저소득층에게 ‘위니아 냉장고’와 마스크 4000장과 식료품 등을 전달했습니다.

위니아는 어려운 환경에 처한 이들에게 실질적 지원을 제공해 페루의 공중파 방송 프로그램인 ‘영향력 있는 여성들(Mujeres al Mando)’에 소개되기도 했습니다.

한편, 위니아대우는 지난 6월에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며 멕시코사회보험청(IMSS)에 10만불을 기부하기도 했습니다.

멕시코사회보험청(IMSS)은 멕시코 전역에 1만 4398개 진료소와 752개 병원, 총 11만 4500명 의료진을 두는 멕시코 보건의 핵심기관이자 대표 의료 기관입니다.

이에 멕시코 사회보험청으로부터 기부에 대한 감사의 뜻으로 현지 버스정류장에 비치된 스크린에 브랜드 광고를 제공받기도 했습니다.

박범석 위니아대우 페루 법인장은 “중남미 국가들은 코로나19의 확산을 저지하는 것은 물론 치료 환경 또한 열악해 피해가 더 심각하다”며 “지금의 팬데믹 상황이 조기에 마무리 되길 바라는 마음에 희망의 기부를 펼쳤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