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내 경남 영세 소상공인 상반기 매출, 코로나에도 137% 올라

올 연말까지 2차 기획전..경남 지역 업체 지원
‘힘내요 대한민국’. 이미지ㅣ쿠팡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쿠팡과 협력한 경남 지역 소상공인들 매출이 코로나19 쇼크에도 오히려 성장했습니다.

2일 쿠팡에 따르면 올 상반기 기준 회사와 거래하는 경남 지역 영세 소상공인 매출이 지난해보다 137% 늘었습니다. 이는 같은 기간 전국 소상공인 매출성장률이 마이너스를 기록한 것과는 대조적인데요.

경남 소상공인 성장 배경에는 쿠팡과 경상남도 협력이 있었습니다. 회사는 지난 4월부터 경상남도와 힘내요 대한민국 기획전을 열고 코로나19로 판로가 끊긴 중소상공인의 온라인 진출을 지원해왔습니다. 힘내요 대한민국은 경기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경남 지역 업체 제품을 미리 구매해 판매를 보장해주는 기획전입니다.

각종 해산물과 수산가공식품 등을 산지에서 배송하는 통영 얌테이블 주상현 대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판로 확보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쿠팡 로켓프레시로 매출이 오히려 성장했다”며 “쿠팡의 물류인프라 덕분에 우리 제품이 전국에 있는 고객을 만나고, 대기업과도 동등하게 경쟁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쿠팡과 경상남도는 지난 상반기 성과에 힘입어 힘내요 대한민국 2차 기획전을 연말까지 이어갑니다. 경상남도는 이번 기획전에 예산 1억원을 투입해 고객에게 즉시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쿠팡은 추가로 1억 2000만원 이상을 투입해 경남 지역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직접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마케팅, 광고 활동을 지원합니다. 행사 기간 동안 경남 지역 115개 소상공인의 1100여개 상품이 전국 고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입니다.

한편 쿠팡은 지난 25일 2020 힘내요 대한민국 리포트를 발행했습니다. 리포트에는 지역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쿠팡과 정부, 지방자치단체 상생협력 결과가 담겼는데요. 지난 4월부터 쿠팡과 지방자치단체는 힘내요 대한민국 기획전, 대한민국 동행세일 등을 통해 1000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성, 모두 2000여지역 판매자를 지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