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요플레 토핑’, 출시 2년만에 판매량 4000만개 돌파

연말 경품 이벤트..겨울 시즌 한정 패키지 공개 예정
요플레 토핑 4종. 이미지ㅣ빙그레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빙그레(대표이사 전창원)의 플립 요거트 ‘요플레 토핑’이 누적 판매량이 4000만개를 돌파했습니다. 출시 2년만입니다.

23일 빙그레에 따르면 플립 요거트 시장은 요플레 토핑이 출시되며 2018년 300억원 규모에서 현재 약 700억원 규모로 성장했습니다. 후발 경쟁자들이 시장에 진입했음에도 불구하고 요플레 토핑은 100억원이 넘는 연매출을 기록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요플레 토핑은 기존 ‘다크초코’, ‘오트&애플시나몬’, ‘프레첼&초코청크’ 제품에 이어 최근 신제품 ‘화이트초코&쿠키크럼블’을 출시하며 라인업을 확대했습니다. 요플레 토핑 화이트초코&쿠키크럼블은 밀레니얼 세대의 소비자들이 디저트 카페에서 자주 찾는 화이트 초콜릿과 치즈케이크에서 힌트를 얻어 개발됐으며, 화이트초콜릿과 바삭한 쿠키크럼블에 크림치즈 향을 추가하여 더욱 풍부한 맛을 구현한 것이 특징입니다.

한편 빙그레는 이날부터 내년 2월 초까지 ‘요플레 복토핑’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요플레 복토핑은 인스타그램에 제품구매 인증사진을 올리면 캐릭터 ‘토핑가이’가 DM으로 아이폰12, 에어팟 등 상품을 보내주는 이벤트입니다. 이와 더불어 요플레 토핑 겨울 시즌 한정 패키지도 선보일 예정입니다.

빙그레 관계자는 “1인 가구의 증가와 간편식 시장의 성장이 플립 요거트 시장 성장 요인이라고 생각한다”며 “요플레 토핑은 앞으로도 추가 신제품 출시 및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