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퍼마일 자동차보험’ 판매 10만건 넘어

출시 11개월만에 돌파
이미지ㅣ캐롯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캐롯손해보험(대표 정영호)의 주력상품인 ‘퍼마일자동차보험’의 신규 계약 수가 출시 11개월 만에 10만건을 넘었습니다.

11일 캐롯손보에 따르면 탄 만큼만 보험료를 후불로 내는 퍼마일자동차보험의 신규 가입 건수가 출시 8개월여만인 지난 11월 초 5만건을 넘은 뒤, 2개월 만에 10만건을 기록했습니다.

캐롯손보는 실시간으로 주행거리를 측정하는 기술력에 배우 신민아의 광고 효과가 더해진 점을 흥행의 배경으로 꼽았습니다.

정영호 대표는 “퍼마일이 짧은 시간 동안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한 건 혁신적인 자동차보험 상품을 원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충적시킨 점도 있다”며 “‘탄 만큼만’ 낸다는 합리적인 개념이 자동차보험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형성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캐롯손보는 지난해 3월 퍼마일 자동차보험의 보험료 자동 산출 시스템으로 특허청의 BM(Business Model) 특허를 받았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