튜더, 잠실 롯데서 시계 무브먼트 만져볼 수 있는 이벤트 연다

‘롤렉스 동생 브랜드’ 잠실 롯데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서 팝업스토어 진행
튜더 잠실 롯데 에비뉴엘 팝업스토어. 사진 | 튜더

인더뉴스 주동일 기자 | ‘롤렉스 동생 브랜드’로도 불리는 튜더의 무브먼트를 만져볼 수 있는 행사가 열린다. 튜더는 롤렉스 창립자 한스 빌스도르프가 1926년 등록한 스위스 시계 브랜드다.

스위스 시계 브랜드 튜더가 25일부터 11월 6일까지 팝업스토어를 연다. 팝업스토어 장소는 롯데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지하 1층 왕관 스퀘어다.

이번 팝업스토어에선 튜더 무브먼트를 직접 만져볼 수 있는 ‘무브먼트 체험’을 연다. 무브먼트는 자동차의 엔진처럼 기계식 시계의 심장이라고도 불리는 동력 장치다.

튜더는 롤렉스 창업자 한스 빌스도르프가 만든 브랜드로, 렝디가가, 데이비드 베컴 등 다양한 유명인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2018년 7월 국내 첫 공식 판매점을 오픈했다.

이에 더해 세계 최대 시계 박람회인 바젤월드에 올해 출품한 블랙 베이 피프티 에잇, 블랙 베이 브론즈, 블랙 베이 GMT 등 다양한 튜더 제품을 선보인다. 시계 마니아들 사이에선 프르미엄을 붙여 판매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들이다.

또 럭비 체험 공간을 마련해 튜더와 럭비의 특별한 관게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럭비 월드컵 최다 우승 기록을 보유한 뉴질랜드 럭비 국가대표팀인 올 블랙스가 튜더의 브랜드 홍보대사인 점을 고려해 기획된 이벤트다.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