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차 중장기 비전 담았다”…현대차, ‘지속가능성 보고서’ 발간

친환경 등 지속가능경영 5대 영역 제시..성과 및 중장기 계획 수록
PDF로 발행되는 현대자동차의 지속가능성 보고서. 사진 | 현대자동차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현대자동차가 지속가능경영 성과와 중장기 계획을 담은 ‘2020년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했습니다. 특히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을 위한 지속가능경영 5대 영역을 제시했는데요. 현대차는 중장기 혁신 계획을 바탕으로 미래차 시장에서 새롭게 도약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원희 현대차 사장은 31일 발간된 보고서 인사말에서 “중장기 혁신 계획 2025 전략을 중심으로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서 새로운 성장을 구체화할 것”이라며 “코로나19 이후의 시대를 앞서 준비하며 인류를 향한 진보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2003년 이후 매년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습니다. Environment(환경), Social(사회), Governance(지배구조)를 뜻하는 ESG 정보를 투명하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한 보고서인데요. 이번 지속가능성 보고서는 주주 및 투자자를 위한 ‘보고서 섹션’과 일반 독자를 위한 ‘매거진 섹션’으로 나눠 구성했습니다.

보고서 섹션은 2025 전략을 기반으로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을 위한 지속가능경영 5대 영역의 주요 성과와 중장기 계획이 담겼습니다. 지속가능경영 5대 영역은 스마트 모빌리티 기반 고객 경험 혁신, 전 과정 친환경 가치 추구, 지속가능한 공급망 조성, 건강한 조직문화 구축, 지역사회 기여 및 개발 등 입니다.

현대차는 국내외 CSV(공유 가치 창출) 활동을 비롯해 고객, 임직원, 협력사, 지역사회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협력 내용도 이번 보고서에 담았습니다. 기업지배구조, 윤리준법경영, 리스크경영 등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내부 시스템과 작년 주요 영업성과 등 다양한 정보도 함께 실렸습니다.

매거진 섹션은 지속가능 경영을 위한 현대차의 노력과 성과를 보여주는 주요 사례가 4가지 영역으로 구분돼 소개됐습니다. 수소전기차 중심의 ‘Clean mobility(친환경차)’, ‘Advanced technology(첨단 기술)’, ‘Social value(사회적 가치)’, 앞선 기업문화를 향한 ‘Empowered employees(자율성 및 권한 부여)’ 등 각 핵심 이슈를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전달했습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글로벌 표준 및 다양한 ESG 평가지표 요구사항을 준수해 정보공개를 더 강화했다”며 “앞으로도 장기적 관점에서 전략, 추진계획, 성과 등을 종합적으로 관리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지속가능한 기업으로 한 발 더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현대차는 2017년부터 인쇄물 대신 인터렉티브 PDF 방식으로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는데요. 동영상 보기, 검색기능 및 레이아웃 시스템 등을 적용해 독자 편의성과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