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스 7인의 선생님들 “수능, 두려워 말고 포기하지도 말고!”

이투스교육, ‘사랑을 담아 소중한 너’에게 보내는 영상 편지로 수험생 응원

 

[인더뉴스 문정태 기자] 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선생님들이 제작한 영상 메시지가 훈훈한 감동을 자아내고 있다.

 

이투스교육은 수능 30일 전인 지난 16일 선생님들이 출연한 ‘사소한 편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 편지에는 신승범, 정승제, 최태성, 백호, 최적, 심우철, 권규호 등 7명의 선생님들이 참여했다.

 

영상에서 선생님들은 수능을 앞둔 제자들에게 자신의 경험담을 전했다. “떨리고 두려웠고, 실수하면 어떡할까 두려움이 앞섰어요.” “긴장되면 화장실 자주 갔어요.” “엄청난 중압감에 너무 긴장했었어요.”

 

이들은 자신의 수능 경험을 이야기하며 누구나 긴장되고 부담감이 큰 날이기 때문에 침착하게 두려워 말고 시험에 응해야한다고 조언했다.

 

“지금까지 열심히 수업을 들으면서 써온 시나리오 대로하면 좋은 결과가 따라올 거에요.” “내가 모르면 남들도 모르고 내가 틀리면 남들도 틀린다고 생각하는 배짱도 필요!” “낯선 환경에 긴장 말고 차분하게!” “진부하지만 마지막까지 포기 말고 열심히 해주세요.”

 

선생님들은 남은 기간의 당부도 잊지 않았다. “불안감을 없애는 방법은 매일매일 규칙적인 생활을 해나가는 것.” “난! 열심히 했고 난! 잘할 수 있고 최선을 다할거야! 믿고 앞으로 뚜벅뚜벅” 나가라며 ‘화이팅!’을 기원했다.

 

선생님의 파이팅 릴레이와 함께 ‘너의 빛나는 3년의 노력과 앞으로 반짝일 30일을 응원해!’라는 말로 영상은 마무리된다. 영상에 참여한 선생님들 외에도 설민석, 김민정, 백인덕, 오지훈 선생님도 기운 넘치는 격려와 당부의 메시지를 남겼다.

 

한편 이투스교육은 ‘나에게 보내는 사소하지 않은 편지’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 페이지에 ‘여태까지 고생했어. 수능날 꼭 웃으면서 시험장에서 나가자’ ‘수능 멋지게 해치우고 친구들이랑 놀러 가자!’ 등 가장 고생한 본인에 애정과 기운이 듬뿍 담긴 메시지를 작성하면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