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인더뉴스 부·울·경

팔도, 베트남 제2공장 완공…“글로벌 진출 교두보”

2024.04.16 09:50:39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종합식품기업 팔도는 베트남 수요 증가에 따라 현지에 제2공장을 완공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베트남 남부 떠이닌성 인근에 위치한 새 공장은 3만3920㎡(1만260평) 대지에 연면적 1만2506㎡(3783평) 규모입니다. 제2공장은 라면뿐만 아니라 음료도 만들 수 있습니다. 팔도는 제2공장의 설비 확충을 지속하며 생산 및 수출 거점으로 활용할 방침입니다. 앞서 준공한 제1공장은 베트남 동북부 푸토성에 있으며 총 3개의 라면 생산라인을 갖췄습니다. 이에 팔도는 제2공장 완공으로 베트남 남북으로 이어지는 생산벨트를 구축하게 됐습니다. 두 공장 모두 국내 생산품질 기준을 적용해 내수용과 동일한 품질의 제품을 생산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생산량도 확대됩니다. 조리면, 즉석면 등 라면 제품은 연간 1억개, 음료는 1억5000만개를 생산할 수 있습니다. 2025년 예정된 라면 생산라인 증설 완료 시 라면 생산량은 연간 4억개 이상으로 늘어납니다. 기존 제1공장 생산량을 합할 경우 베트남 현지에서만 연간 7억개의 라면 생산이 가능해집니다. 현지법인 중심의 수출도 활발해질 전망입니다. 팔도는 현재 베트남 현지 생산 제품을 ▲미국 ▲일본 ▲대만 ▲호주


국순당, ‘2024 려ⅹ베네스트 시그니처 증류소주’ 출시

2024.04.16 10:39:13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국순당은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에서 운영하는 베네스트골프클럽과 협업해 지난해 한정판으로 선보인 ‘려ⅹ베네스트 시그니처 증류소주'를 정식 제품으로 출시한다고 16일 밝혔습니다. 삼성물산 골프사업팀과 국순당은 상호 협력을 통해 여주 지역특산주인 ‘증류소주 려’를 기반으로 지난해 8월에 18도, 27도, 36도 등의 3종의 한정품 시그니처 증류소주를 선보였습니다. ‘려ⅹ베네스트 시그니처 증류소주'는 지난해 한정품으로 선보인 이후 베네스트 골프클럽 5곳에서 계획보다 빠른 조기 완판 실적을 보임에 따라 올해 상시 판매 제품으로 선보입니다. 여주산 고구마 향과 쌀의 감칠맛을 강조했고 기존 숙성 원액을 100일 이상 안정화해 목 넘김이 부드럽다는 설명입니다. ‘려ⅹ베네스트 시그니처 증류소주'는 국순당과 여주 고구마 농가가 공동출자해 설립한 농업법인 ‘국순당 여주명주’에서 생산합니다. 국순당 여주명주는 ‘농식품 상생협력 경연대회’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 한편 ‘증류소주 려’는 2022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증류소주입니다. 옛 문헌에서 찾아낸 감저(고구마의 옛 이름)소주 제법을 기반으로 개발됐습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