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에스에프에이, 2차전지·일반물류 수주 증가로 성장 지속-DB

2022.09.29 08:24:27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DB금융투자는 29일 에스에프에이에 대해 2차전지 장비와 일반물류 장비의 수주 증가로 성장을 이어갈 것으로 평가했다. 목표주가 5만 5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DB금융투자는 에스에프에이의 3분기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5.5% 증가한 4126억원을 기록할 것이고 영업이익은 11.8% 감소한 441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원달러 환율 급등과 단기 비용 증가로 파생상품평가손실이 발생하면서 단기 수익성은 다소 부진할 것으로 분석했다. 어규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하지만 2차전지향 물류장비와 3D CT 비파괴검사기, AI 외관 검사기 등 대규모 2차전지 장비 수주로 성장은 이어갈 것”이라며 “올해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4.2% 증가한 1969억원으로 견조한 실적을 달성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DB금융투자는 에스에프에이가 반도체 업황 부진에 따른 고객사 투자 지연 등 어려운 상황에서도 2차전지 장비의 제품 다변화와 일반물류 장비 신규 수주 증가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올해 신규 수주에서 2차전지와 일반물류가 60% 이상을 차지해 안정적인 포트폴리오를 확립할 것으로 전망했다. 어 연구원은 “내년 이미 대규모로 수주받은 2차


[스몰캡 터치]나노신소재, CNT도전재 캐파 증가로 고성장 기대

2022.10.02 08:00:00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나노신소재가 2차전지 소재 부문의 CNT도전재 생산 확대를 통한 성장을 준비하고 있다. 여기에 태양광 소재의 수요가 점차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주가도 올해 들어 꾸준히 우상향하고 있다. 나노신소재는 지난 2000년 설립해 CNT도전재 생산을 주력 사업으로 하고 있다. TCO 타겟 생산을 통해 태양광 소재 시장에도 진출해 있는 상태다. 나노신소재는 3분기 매출액과 영입이익이 각각 260억원, 59억원을 기록하며 매분기 꾸준히 이익 성장을 시현해오고 있다. 중국 공장 양산으로 CNT도전재의 이익 기여도가 발생했고 태양전지향 판가 상승과 판매량이 증가하며 TCO 타겟 실적도 성장했다. 회사는 지난 5월 800억원의 자금모집을 통해 해외 3곳에 전방 고객사들의 생산설비와 연계한 생산기지를 구축 중이다. 메리츠증권은 내년까지 CNT도전재 2만 1000톤의 이상의 생산규모를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노우호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해당 생산규모를 가정한 연간 매출액은 내년 1559억원, 2024년 3892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생산 캐파 증가에 따른 기업 가치 상승도 동반될 것”이라고 말했다. 증권사들은 CNT도전재의 성장성과 더불어 T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