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테슬라, 사이버 트럭 출시 지연 인정 “내년에 볼 수 있다”

2022.04.08 17:14:39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내년에 전기차 트럭인 세미트럭과 전기 픽업트럭인 사이버 트럭을 판매하겠다고 공언했습니다. 일론 머스크 CEO는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오스턴에서 테슬라의 네 번째 공장인 텍사스 오스틴 기가팩토리 가동에 앞서 연 개장식에서 “올해는 스케일업에 집중을 하겠다"면서 "그러나 내년에는 픽업트럭인 사이버 트럭과 자율주행 트럭인 세미트럭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머스크는 사이버 트럭 실물을 공개하며 "내년부터 공장에 로봇을 투입하겠다"면서 "이를 통해 생산성을 크게 높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테슬라가 전기 픽업 트럭으로 영역을 넓히려는 까닭은 미국 자동차 시장에서 픽업 트럭의 판매량이 많기 때문입니다. 굿카배드카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21년 미국 내 판매량 1위부터 3위까지 차량은 모두 픽업 트럭이 차지했습니다. 특히 포드 F시리즈는 지난해 72만6003대가 팔렸고 램 픽업은 56만0389대, 쉐보레 실버라도는 52만9765대가 팔렸습니다. 테슬라는 지난해 전기 픽업 트럭 생산을 시작할 계획이었으나 반도체 이슈 등으로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한편 테슬라는 지난달 독일 베를린 외곽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