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유류세 한시적 인하, 불붙은 기름값 잡히나

2021.10.27 20:14:59

인더뉴스 정석규 기자ㅣ정부의 세금 한시 인하 결정에 따라 유류비 및 LNG와 가스요금 부담이 완화될 전망입니다. 27일 산업통산자원부에 따르면 최근 원유 및 천연가스 가격 상승에 따른 서민경제와 업계의 생산활동 부담 등을 이유로 기재부와 유류세·LNG 할당관세 인하를 협의해왔습니다. 협의 결과 오는 11월부터 휘발유·경유·부탄에 대한 유류세를 내년 4월까지 20% 한시적으로 인하하기로 했습니다. LNG 할당관세율도 같은 기간 2%→0%로 인하합니다. 산업부는 리터 당 가격이 휘발유 164원, 경유 116원, LPG(부탄) 40원 인하돼 향후 가계의 유류비 지출 부담이 감소할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LNG의 경우, 발전용·상업용 도시가스 요금은 할당관세 인하효과가 12월부터 반영될 예정입니다. 다만, 민수용 도시가스 요금은 국민부담을 고려해 지속 동결하고 있습니다. 이번 LNG 할당관세 인하로 인상요인을 일부 완화하는 효과는 있지만 원칙적으로 연말까지는 동결할 방침입니다. 산업부는 업계의 협조를 얻기 위해 이날 석탄회관에서 '석유·가스 시장 긴급점검회의' 를 개최했습니다. 회의에는 석유공사, 가스공사, 농협경제지주, 한국도로공사, SK에너지, GS칼텍스, S-O


대한항공, 연트럴파크와 이어지는 ‘스카이패스 숲’ 조성

2021.10.26 14:41:41

인더뉴스 이수민 기자ㅣ대한항공[003490]이 마포구와 이른바 연트럴파크로 불리는 경의선 숲길공원과 이어지는 경의선 선형의 숲에 ‘SKYPASS 숲’을 조성합니다. 26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지난 22일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와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구 경의선 선형의 숲 내 대한항공 ‘SKYPASS 숲’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맺었습니다. '경의선 선형의 숲' 사업은 마포구 중동 27-51 일대 2만4860㎡ 규모에 총 사업비 65억 원을 투입, 공원화 사업에서 단절됐던 철도부지를 공원으로 조성하는 사업으로 내년 완료될 예정입니다. 경의선 선형의 숲이 완공되면 기존 연트럴파크로 불리는 경의선 숲길 공원이 마포구 연남동에서 중동까지 연장됩니다. 대한항공은 ‘SKYPASS 숲’을 스카이패스 회원들과 함께 만듭니다. 그린 스카이패스 프로젝트는 스카이패스 회원이 마일리지를 사용하여 보너스 항공권이나 로고상품을 구매, 구매 건에 비례하게 기금이 조성돼 스카이패스 숲 만들기와 같은 친환경 목적으로 사용됩니다. 참여 방법은 항공 소비 회복 시점에 맞추어 대한항공 앱과 홈페이지에서 안내될 예정입니다. 대한항공은 퇴역 항공기를 활용한 친환경 마일리지 상품을 제작·출시한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