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KT 제작 드라마 늘어난다…스튜디오지니, 1750억 추가 자금 확보

2021.09.17 10:19:39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KT는 그룹 내 콘텐츠 비즈니스의 핵심 계열사 스튜디오지니의 유상증자에 1750억 원 규모로 참여한다고 17일 공시했습니다.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스튜디오지니는 보통주 875만주를 발행할 예정입니다. 주당 발행가는 2만 원입니다. KT는 스튜디오지니의 지분을 100% 보유하고 있어 금번 추가 출자에 따른 지분율 변동은 없습니다. KT는 자본금 250억 원을 출자해 지난 1월 스튜디오지니를 설립했으며, 이번 유상증자 참여로 KT의 총 출자액은 2278억 원 규모로 확대됐습니다. 스튜디오지니는 이번에 확보한 자금을 투입해 그룹 내 방송 채널을 육성하고, 안정적인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기반 마련해 연간 20여 개 타이틀의 드라마를 제작해 선보일 방침입니다. 올 4분기에 선보일 오리지널 작품 ‘크라임 퍼즐(윤계상, 고아성 주연)’을 시작으로 풍부하고 우수한 원천 IP를 확보해 웰메이드 드라마를 제작하고 경쟁력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 라인업을 갖춰 2025년까지 1000여 개 규모의 IP 라이브러리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스튜디오지니 윤용필 공동대표는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KT 스튜디오지니는 그룹 내 콘텐츠 비즈니스 콘트롤 타워로서 공고한 지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