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금융위, 증권시장 안정펀드 재가동 착수…변동성 완화 조치 나서

2022.09.28 17:45:03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최근 급등하는 환율과 금리에 따른 금융 시장의 불안을 진정시키기 위해 증권시장 안정펀드(증안펀드) 재가동 등 변동성 완화 조치 실행을 준비하겠다고 28일 밝혔습니다. 김소영 부위원장은 이날 오후 금융감독원과 함께 금융시장 합동점검 회의를 개최해 주식시장 등 금융시장 현황을 재점검하면서 "증안펀드 재가동 등 금융시장 변동성 완화 조치를 적기에 실행할 수 있도록 준비해달라"고 밝혔습니다. 증안펀드는 증시 안정화를 위해 증권사·은행 등 금융회사와 유관기관들이 공동으로 마련한 기금입ㄴ다. 증안펀드는 2020년 3월 코로나19에 따라 증시가 폭락하자 금융당국이 10조원 넘게 조성했지만 증시가 반등세로 전환되면서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증안펀드 재가동과 관련해 증권 유관기관 등 출자기관과 이미 실무 협의에 착수한 상황입니다. 김 부위원장은 "지난 7월 발표한 회사채시장 안정화 방안에 따라 확보된 산은ㆍ기은ㆍ신보의 회사채ㆍCP 매입여력을 활용해 시장 발행에 어려움을 겪는 저신용기업을 중심으로 회사채ㆍCP 발행물량을 최대한 신속히 매입해 줄것"을 당부했습니다. 금융위원회는 향후 추가적인 금융 시장 안정조치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