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ersonnel 인사/부고/동정

[인사] 예술의전당

URL복사

Thursday, December 31, 2020, 15:12:17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 예술의전당

 

◇ 본부장
▶ 경영본부 윤동진 ▶ 예술본부 박상훈 ▶ 문화본부 김미희

 

◇ 실장
▶ 감사실 고영근

 

◇ 단장
▶ 공익사업단 김세연

 

◇ 부장
<경영본부> ▶ 기획조정부 이재석 ▶ 인사관리부 길세연 ▶ 경영지원부 김명옥 ▶ 시설안전부 정현근 ▶ 홍보협력부 김영랑

 

<예술본부> ▶ 공연사업부 양우제 ▶ 음악사업부 송성완 ▶ 무대운영부 윤대성 ▶ 시각예술부 박거일

 

<문화본부> ▶ 영상사업부 문성욱 ▶ 예술교육부 서고우니 ▶ 고객마케팅부 김영민

 

남궁경 기자 nkk@inthenews.co.kr

임대차법 이후 서울아파트 전세가율 첫 하락...전세값 진정되나

임대차법 이후 서울아파트 전세가율 첫 하락...전세값 진정되나

2021.03.03 09:08:26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서울의 아파트 전세가율(매매가 대비 전세가 비율) 상승세가 작년 새 임대차법(계약갱신청구권제·전월세상한제) 시행 이후 처음으로 꺾였습니다. 3일 KB국민은행 주택가격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서울아파트 전세가율은 지난달 56.17%로 전달(56.26%) 대비 0.09%포인트 하락했습니다. 작년 7월 말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전월세상한제를 중심 내용으로 한 새 임대차법 시행 직후인 8월(53.27%)부터 올 1월(56.26%)까지 5개월 연속 상승했다가 처음 낮아진 것입니다. 정부 공인 시세 조사기관인 한국부동산원 통계로도 서울아파트 전세가율은 지난해 7월(57.26%)부터 올해 1월(58.55%)까지 매달 상승했다가 지난달 58.52%로 처음 떨어졌습니다. 이에 서울 아파트의 전셋값 상승세가 꺾이고 있다는 전망이 나옵니다. 실제 한국부동산원이 산출한 서울 아파트 전셋값 상승률은 작년 12월 0.96%에서 올해 1월 0.74%, 2월 0.60%로 2개월째 상승 폭이 줄었습니다. 향후 3개월간의 서울 아파트 전셋값 전망(KB부동산 전망지수)도 작년 8월 142.6까지 상승했다가 이후 5개월 연속으로 내림세를 보이며 지난달에는 114.6까지 하락했습니다. 서울의 전세 공급 부족 수준을 보여주는 지수도 지난달 160.1로 작년 2월(160.9) 수준으로 내려갔습니다. 1~200 사이로 표시되는 전세수급지수는 수치가 높을수록 전세 공급 부족을, 낮을수록 수요 부족을 말합니다. 해당 지수는 서울을 비롯해 경기와 인천, 수도권과 지방 모두 지난해 10월부터 4개월 연속으로 하락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또한 부동산빅데이터업체 아실(아파트실거래가)에 따르면 전날 기준 서울의 전세 매물은 6개월 전보다 22.9%, 2개월 전 대비 23.7% 증가했습니다. 같은 기간 경기와 인천도 매물이 늘어났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