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eople 人더뉴스 Personnel 인사/부고/동정

[인사] KB금융지주·KB국민은행

URL복사

Tuesday, December 29, 2020, 16:12:44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KB금융지주·KB국민은행

 

[KB금융지주]

 

◇ 승진

 

<전무> ▶ 감사담당 맹진규 전무

 

<상무> ▶ IR부장 권봉중 상무 ▶ 준법감시인 서혜자 상무

 

◇ 전보

 

▶ 보험부문/글로벌부문/CHO/CPRO 관할(COO) 양종희 부회장(前 KB손해보험 대표이사)

 

▶ 전략총괄(CSO), 글로벌전략총괄(CGSO) 이창권 부사장(現 KB금융지주 전략총괄 부사장)

 

▶ 재무총괄(CFO) 이환주 부사장(前 KB국민은행 경영기획그룹 부행장)

 

▶ 리스크관리총괄(CRO) 임필규 부사장(前 KB금융지주 HR총괄 부사장)

 

▶ HR총괄(CHO) 이우열 부사장(前 KB국민은행 IT그룹 부행장)

 

▶ 경영연구소장 조영서 전무(前 신한DS 부사장)

 

▶ 이사회사무국장 : 최석문 상무(現 KB금융지주 이사회사무국장 상무)

 

▶ 디지털플랫폼총괄(CDPO) 한동환 부사장(前 KB국민은행 디지털금융그룹 부행장)

 

▶ 보험총괄 오병주 상무(前 KB손해보험 상무)

 

[KB국민은행]

 

◇ 승진

 

<부행장> ▶ 중소기업고객그룹 김운태 부행장(지주 겸직) ▶ CIB고객그룹 우상현 부행장(지주, 증권 겸직) ▶ 테크그룹 윤진수 부행장(지주 겸직) ▶ 자본시장그룹 하정 부행장(지주 겸직)

 

<전무> ▶ 경영기획그룹 정문철 전무

 

<상무> ▶ 브랜드ESG그룹 김진영 상무(지주 겸직) ▶ 기획조정실 박찬용 상무(지주 겸직) ▶ 준법감시인 조정호 상무

 

<본부장> ▶ 개인마케팅단 곽산업 본부장 ▶ 업무지원본부 박영세 본부장 ▶ 대기업영업본부 서영익 본부장 ▶ 자산운용본부 송정원 본부장 ▶ 데이터플랫폼본부 육창화 본부장(지주, 카드 겸직) ▶ 테크인프라본부 이배봉 본부장 ▶ 글로벌지원본부 이우환 본부장 ▶ 파생상품영업본부 임대환 본부장 ▶ 감사운영본부 차대현 본부장

 

<지역영업그룹대표> ▶ 경기남지역영업그룹 김회섭 대표 ▶ 대구 경북지역영업그룹 배정호 대표 ▶ 강남지역영업그룹 손남숙 대표 ▶ 강서지역영업그룹 이종민 대표

 

◇ 신규위촉

 

<본부장> ▶ 클라우드플랫폼단 유세근 본부장

 

◇ 전보

 

▶ 강동지역영업그룹 박찬일 대표 ▶ 경인지역영업그룹 유병규 대표 ▶ SME마케팅본부 권성기 본부장 ▶ KB캄보디아은행 김현종 본부장 ▶ 미래컨택센터추진단 전성표 본부장

 

유은실 기자 yes24@inthenews.co.kr

주총 앞둔 삼성전자, 주주서한 “ESG·준법경영 정착, 100년 기업 기틀 마련”

주총 앞둔 삼성전자, 주주서한 “ESG·준법경영 정착, 100년 기업 기틀 마련”

2021.03.04 17:32:52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가 오는 17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를 앞두고 주주 서한을 보내 올해 사업 계획과 미래 비전을 밝혔습니다. 삼성전자는 이번 서한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준법 경영을 강조했습니다. 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김기남 부회장 단독 명의였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과 박재완 이사회 의장 공동명의로 주주 서한을 보냈습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2월 이사회 중심 경영과 독립성을 강화하기 위해 사상 처음으로 사외이사에게 이사회 의장직을 맡기며 박 의장이 선출됐습니다. 김 부회장과 박 의장은 서한에서 “지난 3년간 견실한 경영 성과를 달성해 상당한 규모의 잔여 재원이 발생, 이를 주주 여러분께 추가 환원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환경·사회·지배구조, ESG 경영과 준법 경영도 강조했습니다. 이들은 “회사는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환경과 사회 가치 제고 등 비재무적 부문의 성과 창출을 위한 노력도 기울였다”며 사회공헌 활동과 친환경 사업, 준법 조직 등에 대해 소개했습니다. 또 김 부회장과 박 의장은 올해가 ‘포스트 코로나’의 새로운 질서가 시작되는 중요한 시기라며, 변화의 물결 속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 미래 준비에 첫발을 내디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올해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등에 대한 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현장 중심의 자율적이고 능동적인 준법 문화 정착과 산업 재해 예방이라는 사회적 요구에도 적극적으로 부응해 신뢰받는 100년 기업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