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Food 식품

꽃게랑이 라면으로...빙그레, 오뚜기와 '맞손'

URL복사

Thursday, February 25, 2021, 13:02:41

꽃게랑면·참깨라면타임..동종업계 간 첫 협업 제품 선봬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빙그레와 오뚜기가 손을 잡고 새로운 제품을 선보입니다. 

 

25일 빙그레(대표 전창원)에 따르면 회사 스낵제품인 꽃게랑을 오뚜기가 라면으로 만들고, 오뚜기의 라면제품인 참깨라면은 빙그레가 스낵으로 내놓습니다. 식품업계 내에서 협업을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번 협업 제품은 양사 대표 제품이 만난 만큼 각 제품의 개성이 드러날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공을 들였는데요. 꽃게랑면은 꽃게랑 스낵의 맛을 살릴 수 있도록 기본 분말스프에 외에 비법스프를 추가했고, 꽃게랑 스낵을 상징하는 꽃게모양의 어묵후레이크를 넣어 재미를 더했습니다. 

 

참깨라면타임은 오뚜기 참깨라면과 빙그레의 야채타임이 콜라보한 제품입니다. 참깨라면 특유의 매콤하고 고소한 맛을 양념했는데요. 디핑스낵의 원조 격인 야채타임답게 참깨라면타임 전용 디핑소스도 개발했습니다. 두 제품 모두 이날부터 CU와 세븐일레븐, GS25 등 전국 편의점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빙그레 관계자는 “이번 오뚜기와의 협업은 같은 식품업체이기 때문에 제품 콘셉트 선정 및 개발, 디자인 등 더욱 긴밀한 협력이 이루어졌다”며 “양사 모두 소비자들에게 더 좋은 제품과 재미를 드리기 위해 힘을 합쳤으며 앞으로도 노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남궁경 기자 nkk@inthenews.co.kr

11번가, 익일배송 서비스 ‘오늘주문 내일도착’ 도입

11번가, 익일배송 서비스 ‘오늘주문 내일도착’ 도입

2021.04.14 09:08:33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11번가가 우정사업본부와 손잡고 익일배송 서비스를 선보입니다. 11번가(대표 이상호)가 오늘 주문한 상품을 바로 다음날 받아볼 수 있는 ‘오늘주문 내일도착’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4일 밝혔습니다. 평일 자정까지 주문하면 바로 다음날 수령할 수 있습니다. 다만 주말 주문건은 화요일에 도착합니다. 11번가는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제공하는 풀필먼트 서비스를 통해 빠른 배송 서비스를 완성했습니다. 지난해 12월 우정사업본부와 유통·물류간 협력 서비스 확대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고 대전우편물류센터에서 11번가 판매자 상품 입고·보관·출고·반품·재고관리가 가능한 풀필먼트 서비스를 준비해 왔습니다. 11번가에서 당일 자정까지 입고 상품 주문이 들어오면 바로 발송준비에 들어가게 됩니다. 대전우편물류센터에서 발송해 읍면 단위로 촘촘한 배송인프라를 갖춘 우체국 택배로 제주 및 도서지역을 제외한 전국배송을 지원합니다. 11번가는 오늘주문 내일도착 서비스를 위해 ▲오뚜기 ▲한국P&G ▲동서식품 ▲아모레퍼시픽 ▲롯데칠성음료 ▲종근당건강 ▲청정원 ▲동원 등 국내외 23개 브랜드와 손을 잡았습니다. 식품류와 생필품을 중심으로 각 브랜드 인기 상품 1000여 종을 판매합니다. 이진우 11번가 영업기획담당은 “오늘 주문한 상품을 내일 받아볼 수 있는 익일배송 서비스로 11번가에서 더 편리하고 빠르게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며 “현재 23개 브랜드 외에 추가로 20여 개 브랜드 입점을 준비 중이며 앞으로 생활용품 등 고객이 빠른 배송을 원하는 다양한 상품 카테고리로 계속해서 서비스를 확대해 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