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pany/Biz 기업/비즈

[오늘의 생활경제] 롯데제과, ‘모구모구 아이스’ 출시 外

URL복사

Thursday, June 13, 2019, 16:06:17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 롯데제과, ‘모구모구 아이스’ 출시= 롯데제과가 태국 음료 브랜드 ‘모구모구’를 튜브형 빙과 제품으로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각각 리치과즙과 복숭아 농축액을 넣어 ‘리치아이스’와 ‘피치아이스’ 2종류로 출시된다.

 

롯데제과는 “빙과 신제품 개발을 위한 소비자 조사 중 ‘모구모구’ 주스를 얼려 슬러시 형태로 먹는 소비자가 많다는 결과가 나와 이를 적극 반영했다”며 “앞으로도 빙과 성수기를 대비해 다양한 신제품을 출시하고 마케팅 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CJ프레시웨이, ‘모닝해즈’ 여름 시즌 음료 선보여= CJ프레시웨이의 푸드서비스 전용카페 ‘모닝해즈’가 여름 시즌을 겨냥한 음를 출시한다.  종류는 ▲브라운 슈가 라떼 ▲브라운 슈가 버블티 ▲밀크 버블티 ▲그린 버블티 ▲타로 버블티 등 5종이다.

 

CJ프레시웨이 푸드서비스(FS) 전략마케팅 담당자는 “이번에 출시한 여름 음료 5종뿐만 아니라 트렌드와 계절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지속 선보임으로써 푸드서비스의 폭을 더욱 넓혀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할리스커피, ‘프리미엄 블렌드’ 출시= 할리스커피가 ‘프리미엄 블렌드’를 새롭게 출시했다. 다양한 소비자 취향에 맞춰 ‘아메리카노’와 ‘카페라떼’ 2종으로 선보였으며, 콜롬비아와 에티오피아 원두를 블렌딩 해 산뜻한 산미와 과일의 달콤함이 특징이다.

 

출시를 기념해 오늘(13일)은 아메리카노 구입 고객에게 프리미엄 블렌드 아메리카노로 무료 업그레이드 혜택이, 내일(14일) 부터는 할리스 멤버십 대상으로 총 3차례에 걸쳐 증정·업그레이드 프로모션이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할리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진희 기자 today@inthenews.co.kr

이재용 ‘합병 의혹’ 재판 이번주 열린다...법정 출석해야

이재용 ‘합병 의혹’ 재판 이번주 열린다...법정 출석해야

2021.04.18 09:24:20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그룹 경영권 승계를 위해 계열사들의 부당한 합병을 지시·승인한 혐의로 기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첫 재판이 오는 22일 열립니다. 충수염 수술을 받고 퇴원한 이 부회장은 이날 법정에 출석합니다. 18일 법조계 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박정제 박사랑 권성수 부장판사)는 22일 자본시장법상 부정거래 행위 및 시세조종, 업무상 배임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 부회장과 삼성 관계자 10명의 첫 공판을 연다. 이날 공판은 2차례의 공판 준비기일 끝에 열리는 첫 정식 재판입니다. 정식 공판에는 피고인의 출석 의무가 있어 이 부회장도 법정에 나와야 합니다. 검찰은 삼성그룹이 지난 2015년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서 미래전략실 주도로 제일모직 주가를 띄우고삼성물산 주가를 낮추기 위해 거짓 정보를 유포하고 허위 호재를 공표했으며, 이 과정에서 이 부회장이 중요 사항을 보고받고 승인했다고 판단해 지난해 9월 기소했다.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은 당시 이사회를 거쳐 제일모직 주식 1주와 삼성물산 주식 약 3주를 교환하는 조건으로 합병을 결의했습니다. 이에 제일모직 지분 23.2%를 보유했던 이 부회장은 합병 후 지주사격인 통합 삼성물산지분을 확보하면서 그룹 지배력을 강화했습니다. 당초 첫 공판은 지난달 25일 열릴 예정이었지만, 복역 중이던 이 부회장이 충수염 수술을 받고 병원에 입원해 미뤄졌습는데요. 지난 15일 퇴원한 이 부회장은 입원 연장을 권하는 의료진에게 "더 폐를 끼치고 싶지 않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