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올해 코스피 3050포인트 전망…반도체 경기가 주춧돌 역할”

URL복사

Friday, January 15, 2021, 09:01:18

 

인더뉴스 김서정 기자ㅣ 최근 국내 주식시장이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고평가 논란이 한창인 가운데 반도체 경기가 이를 판단할 주요 변수라는 주장이 나왔다.

 

김종원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15일 "올해 코스피의 적정 주가는 2011년 P/B 1.42배(ROE 10%)를 기준으로 산정 시 3050포인트(ROE 8.5%, P/B 1.22배)로 계산된다"며 "2022년(ROE 9.5%)를 반영할 경우 3500포인트로 산정된다"고 분석했다.

 

그는 "올해 실적 기준으로 현재 주가는 고평가 되었지만, 코스피에서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순이익 기여도(35%)를 감안시 올해 ROE가 시장 예상치를 상회할 가능성이 충분해 코스피 고평가 논란은 단기적으로 반도체 경기에 달려있다"고 진단했다.

 

현재는 개인투자자들이 펀드 등을 환매해서 직접투자에 동참하는 투자 패러다임 변화 시기이며 추가 자금 유입 가능성 큰 상황이라는 설명이다.

 

김 연구원은 "한국 가계자산에서 주식형 자산의 비중은 6%로 미국(26%), 일본 (11%)대비 낮은 수준"이라며 "주식시장 장기 전망이 좋거나, 배당성향이 증가할 경우 주식형 자산의 비중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5년전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기업에는 금융지주, 생보사와 유틸리티 등 향후 성장 기대가 낮은 저PBR 포진돼 있었다면, 현재는 시가총액 상위 10개 기업 중에서 고PBR이 정당화 될 수 있는 바이오, 언택트가 대거 포진해 있다"고 설명했다.

 

김서정 rlatjwjd42@daum.net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